2021.05.13 (목)

  • 맑음동두천 28.4℃
  • 맑음강릉 22.0℃
  • 맑음서울 29.5℃
  • 구름많음대전 29.1℃
  • 구름조금대구 28.8℃
  • 구름많음울산 23.2℃
  • 구름많음광주 29.7℃
  • 구름조금부산 23.7℃
  • 맑음고창 26.3℃
  • 맑음제주 20.8℃
  • 맑음강화 25.3℃
  • 구름많음보은 28.3℃
  • 구름조금금산 28.3℃
  • 구름많음강진군 26.3℃
  • 구름조금경주시 26.1℃
  • 맑음거제 24.7℃
기상청 제공






정영창의 아우토반 기사 더보기 :


수입차

시승기

국산차



Morning 포토




캐딜락,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캐딜락 CT4 클래스' 준비 완료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캐딜락이 2021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을 통해 브랜드 최초로 선보이는 캐딜락 CT4 클래스’의 참가자 라인업을 확정하고 오는 16일 용인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개최되는 개막전 준비를 마쳤다. ‘캐딜락 CT4 클래스’는 세계 최고 수준의 고성능 라인, 캐딜락 V 시리즈의 철학을 물려받아 탄생한 퍼포먼스 세단 CT4를 구매한 고객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원메이크 레이스(단일차종 경주)’다. 캐딜락은 ‘레이싱’에 대한 헤리티지를 계승함과 동시에 CT4의 강력한 성능과 다이내믹한 드라이빙을 서킷 위에서 본격적으로 경험할 수 있도록 ‘캐딜락 CT4 클래스’ 개최를 기획했다. ‘캐딜락 CT4 클래스’에는 총 12명의 아마추어 드라이버가 참가 등록을 완료했으며 CT4 클래스 매니저로 김의수 전 팀 ES감독이 선임돼 시즌 진행을 위한 라이선스 취득 및 실전 드라이빙 교육을 위한 ‘드라이빙 아카데미’가 지난 6일 진행됐다. 특히 ‘캐딜락 CT4 클래스’가 일정 시간 내 트랙을 자유롭게 주행하며 기록한 ‘베스트 랩타임’으로 순위를 가르는 ‘타임 트라이얼’ 방식을 채택한 만큼, 김의수 클래스 매니저는 시즌이 진행되는 동안 적극적인 레코드

한국타이어, 4개팀 8명 선수들과 '2021 CJ슈퍼레이스' 출격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한국타이어가 오는 16일 경기도 용인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개막하는 국내 최대 모터스포츠 대회 ‘2021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이하 CJ슈퍼레이스)’ 슈퍼 6000 클래스에 4개 레이싱팀, 8명의 선수들과 함께 출격하며 프리미엄 기술력과 브랜드 가치를 선보인다. 이번 시즌에는 ’아트라스비엑스 모터스포츠’, ’서한GP’, ’볼가스 모터스포츠’, ’마이다스 레이싱-아트라스비엑스’ 등 4개팀의 총 8명 선수들이 한국타이어의 레이싱 타이어를 장착하고 11월까지 8라운드의 경기를 치를 예정이다. 한국타이어가 후원하는 아트라스비엑스 모터스포츠는 2017년~2019년 3년 연속 슈퍼 6000 클래스 종합 우승을 차지하고, 2019년 시즌에는 팀 챔피언십 타이틀 및 드라이버 챔피언십 1~3위를 달성하는 등 뛰어난 기량을 발휘해온 강팀이다. 아트라스비엑스 모터스포츠는 앞선 4월28일 치러진 ‘2021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슈퍼 6000 1차 오피셜 테스트에서 1분52초879의 가장 빠른 랩타임을 기록하며 새로운 시즌을 기다리는 모터스포츠 팬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다. 올 시즌에는 2020년 시즌 드라이버 챔피언십 최

아우디, R18의 후속 모델과 함께 르망 24시간 레이스 복귀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아우디 스포트가 새로운 전기구동 스포츠 프로토타입 모델과 함께 오는 2023년 르망 24시간 레이스에 복귀한다. 6일 아우디에 따르면 아우디 스포트는 르망 24시간 레이스 복귀를 위해 수년간 르망 24시간 내구레이스를 달리며 다양한 기록을 세워온 아우디 R18의 후속모델이자 새로운 LMDh(Le Mans Daytona Hybrid) 카테고리의 스포츠 프로토타입을 자매 브랜드인 포르쉐와 긴밀한 협력 하에 제작하고 있다. 아우디 스포트의 대표이자 아우디의 모터스포츠를 책임지고 있는 율리우스 시바흐는 “새로운 LMDh 카테고리는 아우디의 새로운 모터스포츠 전략에 완벽히 들어 맞는다”며 “규정을 준수하며 세계 최고의 레이싱 대회에서 매력적인 레이싱카를 선보일 수 있게 되었을 뿐 아니라, 파트너 전략에 힘입어 폭스바겐 그룹 안의 시너지 효과를 십분 활용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그는 “새로운 스포츠 프로토타입은 포르쉐와 공유한 플랫폼을 기반으로 개발 중이며, 최근 출시된 아우디 RS e-트론 GT1 만큼이나 진정한 아우디 레이싱 카가 될 것이다”고 덧붙였다. 아우디 스포트에서 공장 내 모터스포츠 관련 작업을 총괄하고 있는 안드레아스 루스는


배너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