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6 (금)

  • 구름많음동두천 28.3℃
  • 구름조금강릉 31.0℃
  • 구름많음서울 29.2℃
  • 맑음대전 29.8℃
  • 맑음대구 29.5℃
  • 맑음울산 30.7℃
  • 맑음광주 29.1℃
  • 맑음부산 32.3℃
  • 맑음고창 29.7℃
  • 구름조금제주 29.7℃
  • 구름많음강화 28.6℃
  • 맑음보은 26.5℃
  • 맑음금산 25.5℃
  • 맑음강진군 29.2℃
  • 맑음경주시 29.8℃
  • 맑음거제 30.2℃
기상청 제공






정영창의 아우토반 기사 더보기 :


수입차

시승기

국산차



Morning 포토




캐딜락, CJ 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캐딜락 CT4클래스 2라운드 결승 진행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캐딜락이 올 시즌 처음 런칭한 2021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캐딜락 CT4 클래스의 2라운드 결승이 지난 10일 인제 스피디움에서 진행됐다. 총 12명의 드라이버가 참가하는 ‘캐딜락 CT4 클래스’는 독보적인 퍼포먼스 세단 CT4를 구매한 고객들이 직접 참여하는 ‘원메이크 레이스(단일차종 경주)’로 랩타임으로 순위를 가르는 ‘타임 트라이얼’ 방식으로 진행된다. 특히 CT4는 완벽한 전후 비율의 RWD 플랫폼 자체부터 디자인 구성, 구동체계 등 모든 면에서 퍼포먼스를 극대화할 수 있도록 설계된 만큼 라운드가 거듭될수록 더욱 박진감 넘치는 경기 경험을 선사하고 있다. 개막전에 이어 수중전으로 펼쳐진 캐딜락 CT4 클래스 2라운드는 총 11명의 선수가 공식 랩타임을 기록했다. 특히 2라운드는 약 2년만에 관중석을 일부 개방해 진행된 만큼, 선수들은 약 1천여명의 관람객 앞에서 각자의 실력을 마음껏 뽐냈다. 경기 중반까지 개막전 3위를 기록한 `유재형 선수(No.32, 드림 레이서)와 준우승을 차지했던 김재익 선수(No.83, 볼가스 모터스포츠)가 각각 1,2위로 선두권을 형성하며 개막전 포디움이 재현되는 듯 보였다. 그러나 내

현대차,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레이스와 WTCR 동시 우승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현대자동차 고성능 브랜드 N이 세계에서 가장 가혹한 경기인 뉘르부르크링(Nürburgring) 24시 내구레이스에서 우승과 함께 6년 연속 전 차종 완주에 성공하며 우수한 성능을 입증했다. 현대차는 6월5일부터 6일까지 독일 라인란트팔트주에 위치한 뉘르부르크링 서킷에서 열린 ‘2021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레이스(ADAC TOTAL 24h Race)’에 고성능 브랜드 N 라인업인 △엘란트라 N TCR(국내명: 아반떼 N TCR) △i30 N TCR △i20 N 등 총 3대가 출전해 엘란트라 N TCR과 i30 N TCR이 TCR 클래스에서 각각 1, 2위를 차지했다고 7일 밝혔다. i20 N은 SP 2T 클래스에 단독 출전해 완주했다. 종합순위는 각각 32위, 33위, 89위다. 이번 대회에는 총 121대의 차량이 출전해 99대가 완주에 성공했으며(완주율 81.8%), TCR 클래스에는 혼다 시빅 TCR, 세아트 쿠프라 TCR 등 C세그먼트 고성능 경주차가 출전해 치열한 경쟁을 펼쳤다. 이러한 가운데 현대차의 엘란트라 N TCR이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레이스에 도전장을 내민 첫 해 클래스 우승을 차지함과 동시에 종합순위 32위로

현대차,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레이스 출전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현대자동차 고성능 브랜드 N이 또 한번의 데뷔전을 치른다. 현대자동차는 5일부터 6일(현지시각)까지 독일 뉘르부르크링 서킷에서 개최되는 ‘2021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레이스’에서 엘란트라 N TCR(국내명: 아반떼 N TCR)과 i20 N이 데뷔전을 치른다고 3일 밝혔다.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레이스’는 24시간 동안 가장 많은 주행거리를 기록한 차량이 우승하는 대회로, 대회가 개최되는 뉘르부르크링 서킷은 총 길이 약 25km에 좁은 노폭과 심한 고저차, 보이지 않는 급커브 등 가혹한 주행환경으로 인해 ‘녹색지옥(The Green Hell)’이라고도 불린다. 이로 인해 24시 내구레이스의 완주율은 보통 60%~70%대에 불과하며, 지난해에는 총 97대가 출전해 이 중 74대만 완주에 성공했다. (완주율 76%) 올해로 6회째 참가하는 현대자동차는 TCR 클래스에 ‘i30 N TCR’과 ‘엘란트라 N TCR’을, SP2T 클래스(1.6리터 터보 양산차)에 i20 N을 투입해 전 세계 모터스포츠 팬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우수한 내구성과 주행성능을 입증할 계획이다. 현대차는 코로나 19 바이러스 감염위험으로 관람이 제한적인 상황을 고


배너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