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4.24 (월)

  • -동두천 7.6℃
  • -강릉 17.5℃
  • 맑음서울 11.0℃
  • 맑음대전 10.9℃
  • 맑음대구 12.9℃
  • 맑음울산 11.1℃
  • 맑음광주 11.9℃
  • 맑음부산 12.6℃
  • -고창 8.4℃
  • 맑음제주 13.3℃
  • -강화 6.1℃
  • -보은 6.0℃
  • -금산 7.3℃
  • -강진군 6.8℃
  • -경주시 8.6℃
  • -거제 11.0℃







"상하이모터쇼가 남긴 아쉬움 그리고 부러움"

[중국(상하이)=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중국시장을 향한 글로벌 업체들의 러브콜은 여전했고, 중국은 역시 달랐다." 20일 2015 상하이모터쇼 프레스데이(언론공개행사)가 열리는 중국 상하이 컨벤션센터. 현대차와 기아차 그리고 쌍용차 등 국내 완성차 업체는 물론 글로벌 브랜드와 중국 토종 브랜드간의 치열한 영토싸움은 자동차 산업의 현재와 미래를 보여주고 있었다. 상하이는 물론 베이징모터쇼에 글로벌메이커들이 앞다퉈 중국에 몰려드는 이유는 시장규모가 크기 때문이다. 많이 팔수 있다는 얘기다. 업계에 따르면 중국의 시장 규모는 작년 2300만대를 기록했다. 오는 2020년에는 연간 4000만대로 두배 가까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세계 최고의 자동차시장에 글로벌업체들이 적극적으로 뛰어드는 것은 바로 이 때문이다.상하이모터쇼는 역시 달랐다= 18개국 2000여개 업체가 참가한 상하이모터쇼 전시장의 열기는 뜨거웠다. 수백명이 넘는 기자들의 취재경쟁으로 전시장은 인산인해를 이뤘다. 중국 고객들의 마음을 잡기 위한 글로벌업체들의 신차경쟁은 전시장을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 상하이 모터쇼가 열리는 중국은 여전히 글로벌 자동차 시장을 흔드는 거대시장임을 여실히 보여주고



수입차

시승기

국산차






컬럼/기고


기흥 인터내셔널, 인제 스피디움에 고객 라운지 상시 운영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애스턴 마틴과 맥라렌의 공식 수입원 기흥 인터내셔널이 4월부터 강원도 인제 스피디움에 국내 최초로 고객 전용 라운지를 상시 운영한다고 19일 밝혔다. 고객들이 보다 쾌적하고 편안한 환경에서 트랙 주행을 즐기도록 마련된 전용 라운지는 출고 고객 및 매달 진행될 예정인 ‘퍼포먼스 데이’ 프로그램을 위한 공간으로 이용된다. 라운지 내부는 각 브랜드의 성향을 드러내는 인테리어와 고객 편의를 위한 시설을 갖춘 장소로 꾸며져 있다. 이용 고객에게는 간단한 음료와 다과도 제공된다. 애스턴 마틴과 맥라렌은 모두 레이싱에 기반을 둔 브랜드로서, 고객들은 복잡한 도심에서는 느낄 수 없는 슈퍼카의 진면모를 트랙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흥 인터내셔널의 전용 라운지 운영으로 고객들은 최적의 환경에서 차별화된 주행 퍼포먼스를 경험할 것으로 기대된다. 기흥 인터내셔널 정식 출고 고객들은 내년 3월까지 전용 라운지를 이용할 수 있다. 트랙 주행이 가능한 날 인제 스피디움을 방문해 원하는 때에 자유롭게 라운지를 사용할 수 있다. 올해 4월부터 11월까지 진행될 계획인 퍼포먼스 데이는 참가 고객에게 트랙에서만 가능한 주행 경험을 선사할 예정이다. 프로그램에 참가하는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