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21 (목)

  • -동두천 19.5℃
  • -강릉 18.8℃
  • 박무서울 20.1℃
  • 박무대전 20.5℃
  • 구름많음대구 22.6℃
  • 박무울산 19.4℃
  • 박무광주 20.2℃
  • 구름많음부산 22.0℃
  • -고창 17.5℃
  • 구름많음제주 21.2℃
  • -강화 19.1℃
  • -보은 16.3℃
  • -금산 18.3℃
  • -강진군 20.4℃
  • -경주시 19.2℃
  • -거제 20.9℃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전체기사 보기

현대차그룹, 아우디와 손잡고 글로벌 수소전기차 시장 선점 '스피드'

부품 공유→공급처 다변화→수요 증가→원가 절감 등 규모의 경제 달성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현대자동차그룹이 글로벌 최대 자동차업체인 독일 폭스바겐그룹의 ‘아우디’와 손잡고 수소전기차 분야의 혁신 이니셔티브를 강화한다. 이는 글로벌 수소전기차 시장의 저변을 확대하고, 확고한 기술 경쟁력을 바탕으로 미래 수소전기차 시장에서의 패권 경쟁을 주도하기 위해서다. 현대차그룹은 20일 ‘현대기아차’와 폭스바겐그룹의 ‘아우디’가 각 그룹을 대표해 수소전기차 관련 연료전지 기술 파트너십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수소전기차 분야에서 공고한 협력 관계를 구축, 압도적 기술 경쟁 우위를 창출하고 글로벌 저변 확대를 전방위로 전개할 계획이다. 아우디는 폭스바겐그룹 내에서 수소전기차 관련 연구 개발을 총괄하고 있으며, 이번 협약은 현대차그룹 및 폭스바겐그룹 산하 모든 브랜드에 효력을 미친다. 양사는 수소전기차 기술 확산 및 시장 활성화를 위해 특허 및 주요 부품을 공유하는 데 합의하고, 수소전기차 시장 선점 및 기술 주도권 확보 차원에서 향후 기술 협업을 지속, 확대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정의선 현대차 부회장은 “현대차그룹은 전 지구적 환경 문제, 에너지 수급 불안, 자원 고갈 등 난제를 해결할 수 있는 대안으로서 ‘수소’ 에너지의 가능성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