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8 (토)

  • 구름조금동두천 20.5℃
  • 구름조금강릉 21.8℃
  • 구름많음서울 23.3℃
  • 대전 23.0℃
  • 대구 23.0℃
  • 울산 23.6℃
  • 광주 23.5℃
  • 부산 25.1℃
  • 흐림고창 23.3℃
  • 흐림제주 30.0℃
  • 구름조금강화 21.3℃
  • 맑음보은 21.2℃
  • 맑음금산 22.2℃
  • 흐림강진군 26.4℃
  • 흐림경주시 23.4℃
  • 흐림거제 25.7℃
기상청 제공

부품/타이어

전체기사 보기

브리지스톤, 전기차에 딱 맞는 혁신 기술 '인리텐' 상용화…폭스바겐 ID.3에 첫 장착

ID.3 배터리 전력 보존·회전저항 30% 낮고 무게 20% 가벼운 타이어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브리지스톤이 폭스바겐과 협력해 자사의 타이어 경량화 기술인 인리텐(ENLITEN) 기술을 폭스바겐의 순수 전기차 ID.3에 처음 장착, 상용화에 성공했다. 5일 회사에 따르면 인리텐은 타이어의 회전저항을 대폭 낮춤과 동시에 타이어 생산에 소요되는 원재료를 절감하는 친환경 기술로 폭스바겐 순수 전기차 ID.3를 위한 투란자 에코 타이어 개발에 처음 상용화됐다. 폭스바겐의 ID.3는 일상에서의 운전자들에게 전기차의 장점과 혜택을 선사하기위해 개발돼 판매되는 폭스바겐의 첫번째 순수 전기차다. 폭스바겐은 ID.3를 개발하면서 젖은 노면과 일반 노면 환경에서 모두 우수한 성능을 발휘하고, 제동력이 뛰어나며, 타이어 수명이 길고, 무엇보다 회전저항이 극히 낮은 타이어를 찾았다. 타이어 회전저항은 순수 전기차의 연료효율 즉 배터리 전력 소모에 큰 영향을 주는 조건으로 ID.3의 배터리 주행거리와 직결되기 때문이다. 브리지스톤은 폭스바겐 ID.3가 요구하는 타이어 성능을 충족시키기 위해 인리텐 기술이 적용된 - 전기차용 투란자 타이어를 개발했다. 브리지스톤의 혁신적인 타이어 경량화 기술인 인리텐 기술은 회전저항과 타이어 제조에 소요되는 원재료 사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