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5 (화)

  • 흐림동두천 2.4℃
  • 흐림강릉 2.7℃
  • 흐림서울 6.4℃
  • 대전 6.2℃
  • 대구 5.8℃
  • 울산 5.7℃
  • 광주 5.8℃
  • 부산 6.9℃
  • 흐림고창 5.9℃
  • 흐림제주 11.2℃
  • 흐림강화 6.7℃
  • 흐림보은 6.0℃
  • 흐림금산 4.2℃
  • 흐림강진군 8.0℃
  • 흐림경주시 5.8℃
  • 흐림거제 7.4℃
기상청 제공




배너


벤츠코리아, 전기 G바겐·마이바흐 EQS SUV·CLE 쿠페 등 9종 선보인다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올해 신차 5종과 부분변경 4종 등 총 9개의 모델을 새롭게 선보이며 수입차 판매 1위 탈환에 나선다. 특히 전기차 시장의 점유율을 높여나가겠다는 전략이다. 또한 2025년까지 25개 고출력 충전 네트워크 구축해 약 150개 충전시설 갖추고 올해 1개의 전시장과 2개 서비스센터 및 1개 인증 중고차 전시장을 새롭게 추가해 65개 전시장, 79개 서비스센터, 25개 인증 중고차 전시장을 운영할 계획이다. 마티아스 바이틀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사장은 19일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E클래스 출시회 및 기자회견에서 공격적인 신차계획과 고객서비스 전략을 내놓았다. 그는 "신형 E-클래스를 필두로 마이바흐 EQS SUV, CLE 쿠페, CLE 카프리올레, 전기 구동 G-클래스 등 5종의 신차와 GLS, EQA, EQB, G-클래스 등 4개의 부분변경 모델을 올해 선보인다"고 밝혔다. 마티아스 바이틀 대표는 "지난해는 메르세데스-벤츠가 최상위 차량 및 전동화 시장에서 나아갈 방향성과 비전을 고객에게 성공적으로 각인시키는 한 해였다"며 "올해는 새로운 인프라와 혁신적인 기술, 차별화된 브랜드 활동 등 기존에 없던 고객 경


"명불허전 BMW, 역시 뉴 5시리즈" 상 복 터졌다…'대세 프리미엄 세단' 존재감 과시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BMW의 프리미엄 세단 뉴 5시리즈가 이름값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소비자와 자동차 전문가들로부터 "역시, 뉴 5시리즈는 명불허전답다"라는 평가를 받을 정도로 '기세'가 매섭다. 명성에 걸맞게 상복도 잇따라 쏟아지고 있다. 때문에, 뉴 5시리즈는 올 한해 국내 수입차시장에서 '대세 프리미엄 세단'으로 확실한 존재감을 과시할 것으로 기대되면서 업계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28일 회사에 따르면 뉴 5시리즈는 올해 초부터 수입차 베스트셀링 모델로 이름을 올렸다. 또 한국자동차전문기자협회가 선정한 올해의 차 심사에서는 2관왕을 차지했다. 올 초부터 상큼한 출발을 보인 뉴 5시리즈는 1월 1126대가 판매되며 단일모델 기준 월간 베스트셀링카로 등극했다. 여기에 순수전기 모델인 뉴 i5의 판매량을 더하면 총 1316대를 기록해 수입차 시장에서 압도적인 우위를 점했다. 뉴 5시리즈의 높은 품질과 상품성은 자동차 전문가들에게도 인정 받았다. 한국자동차전문기자협회가 선정한 ‘2024 대한민국 올해의 차’에서 ‘내연기관 세단’과 ‘EV 세단’ 부문을 석권했다. 30여 명의 자동차 전문 기자가 78대의 신차를 대상으로 평가한 결과로, 특히 BMW 뉴


수입차

시승기

국산차


배너
배너

배너

Morning 포토



현대차 월드랠리팀, 2024 WRC 스웨덴 랠리 '우승'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현대자동차가 2024 WRC 스웨덴 랠리에서 우승하며 개막전에 이은 2연속 우승으로 승전보를 이어갔다. 현대자동차는 지난 2월 15일부터 18일(현지시간), 스웨덴 우메아에서 열린 2024 WRC(World Rally Championship) 2라운드에서 우승을 차지했다고 19일 밝혔다. 경기가 열린 스웨덴 서킷은 WRC 랠리 중 유일하게 전 구간이 눈길과 빙판으로 이뤄져 있다. 눈과 얼음이 뒤덮인 구간이 이어지는 만큼 드라이버들은 혹한의 추위와 미끄러운 노면 환경에 대응하는 과감한 주행과 유연한 전략을 펼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i20 N Rally1 하이브리드’ 경주차로 출전한 현대 월드랠리팀(이하 현대팀) 에사페카 라피(Esapekka Lappi) 선수는 시즌 첫 우승을 달성했다. 극한의 환경 속에 다른 선수들이 고전한 반면, 에사페카 라피는 안정적인 주행 능력을 바탕으로 경기 내내 선두권을 지키며 팀을 승리로 이끌었다. 특히, 이번 우승은 라피 선수가 현대팀 소속으로 달성한 첫 우승으로 그 의미를 더했다. 함께 출전한 티에리 누빌(Thierry Neuville) 선수는 4위를 기록했다. 현대팀은 소속 선수들의 활약으로

재규어 TCS 레이싱, 포뮬러 E '디리야 E-프리'에서 월드 챔피언십 1위 등극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JLR 코리아는 재규어 TCS 레이싱 팀이 사우디아라비아 디리야에서 26, 27일(현지시간) 펼쳐진 2024 ABB FIA 포뮬러 E 월드 챔피언십 2·3라운드 경기 결과 팀 순위 1위로 올라섰다고 밝혔다. 재규어 TCS 레이싱 팀 드라이버 닉 캐시디는 디리야 경기에서 두 번 연속 포디움에 오르며 2관왕에 올랐다. 닉 캐시디는 1라운드 3위, 2라운드 3위, 3라운드 1위를 차지해 이번 시즌 해트트릭 포디움을 달성하는 쾌거를 거뒀다. 닉 캐시디는 2라운드 경기에서 적절한 타이밍의 어택모드 결정과 I-TYPE 6의 강력한 효율성을 바탕으로 활약하며 3위로 포디움에 올랐다. 다음날 펼쳐진 3라운드에서 3번 그리드를 배정받은 닉 캐시디는 다섯 번째 랩에서 첫 번째 어택모드를 발동하며 선두에 올라섰다. 레이스 후반에서는 I-TYPE 6로 경기를 펼치고 있는 인비전 레이싱의 로빈 프린스와 선두에서 치열한 경쟁을 펼치며 나머지 선수들과 격차를 벌려 나갔다. 레이스의 결정적인 순간, 닉 캐시디는 두 번째 어택모드를 발동할 만큼의 간격을 벌리는 데 성공했다. 닉 캐시디는 효율적인 에너지 전략을 구사하며 마지막 랩에서 가장 빠른 랩 타임을 기록해 3

현대차 월드랠리팀, 2024 WRC 첫 대회 몬테카를로 랠리 우승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현대자동차가 2024 WRC 드라이버와 제조사 부문 종합 우승을 위한 첫 발을 힘차게 내딛었다. 현대차는 25일(목)부터 28일(일, 현지시간)까지 진행된 2024 월드랠리챔피언십(이하 WRC) 첫번째 라운드 '몬테카를로 랠리'에서 티에리 누빌이 1위를 차지했다고 29일 밝혔다. 현대 월드랠리팀은 이번 경기에 티에리 누빌과 오트 타낙, 안드레아스 미켈센 등 3명의 선수가 'i20 N Rally1’ 경주차로 출전했다. 현대팀은 WRC 매년 첫 경기로 열리는 몬테카를로 랠리에서 2020년 티에리 누빌 선수의 우승 이후 두번째 우승을 달성했다. 몬테카를로 랠리는 변화가 많은 기후 속에 눈길, 빙판길과 아스팔트 노면이 반복되는 악명 높은 코스로 다양한 환경 조건에 최적화된 운영 전략을 유연하게 구사하는 것이 승패의 핵심으로 작용하는 곳이다. 티에리 누빌은 다양한 코스에서의 풍부한 주행 경험을 바탕으로 경기 중반부터 1위를 유지하며 우승을 달성했다. 특히, 누빌은 이번 우승을 통해 개인 통산 WRC 20번째 우승컵을 들어올리는 성과를 거두었다. 누빌의 우승과 더불어 오트 타낙 선수와 안드레아스 미켈슨 선수도 4위, 6위의 준수한 성적을 달성하

"혹독한 사막 랠리" 아우디 RS Q e-트론, 2024 다카르 랠리에서 우승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아우디는 사상 최초로 전기 구동장치와 고전압 배터리, 에너지 컨버터를 갖춘 저공해 프로토타입 아우디 RS Q e-트론으로 세계에서 가장 혹독한 사막 랠리인 다카르 랠리에서 우승을 거두었다. 23일 회사에 따르면 스페인 출신의 카를로스 사인츠/루카스 크루스 팀은 7900킬로미터를 1시간 20분 앞서 완주하며 아우디에 첫 다카르 우승을 안겼다. 아우디 RS Q e-트론은 전기 전륜구동 차량으로, 고전압 배터리와 잔여 연료 기반의 리퓨얼(reFuel)로 작동하는 에너지 컨버터를 사용해 에너지를 공급하여 기존 연료보다 이산화탄소를 60% 가량 적게 배출한다. 이번 다카르 랠리에서 아우디는 다카르랠리의 경험 많은 경쟁자들과 맞서 쉽지 않은 경기를 펼쳤다. 아우디 AG 기술개발 이사회의 올리버 호프만은 이에 대해 “혁신적인 전기 구동 방식을 통해, 우리는 단 3년 만에 모터스포츠에서 가장 큰 도전 과제 중 하나를 극복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로써 우리는 40년 모터스포츠 역사에서 늘 돋보였던 아우디의 선구적인 업적을 이어가고 있다”며, “특히 험난한 다카르 랠리에서 뛰어난 성적을 거둔 모든 아우디 팀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싶다” 고 소

재규어 TCS 레이싱, 2024 포뮬러 E 멕시코 시티 E-프리 3위 기록 및 최단 랩타임 달성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JLR 코리아는 재규어 TCS 레이싱 팀에 새로 합류한 드라이버 닉 캐시디가 멕시코시티에서 지난 13일(현지시간) 펼쳐진 2024 ABB FIA 포뮬러 E 월드 챔피언십 개막 라운드에서 최단 랩 타임을 기록하며 3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재규어 TCS 레이싱 팀 드라이버 미치 에반스(Mitch Evans) 역시 인상적인 레이스를 펼치며 멕시코 시티 E-프리를 5위로 마무리해 팀에 중요한 포인트를 추가했다. 재규어 TCS 레이싱 팀은 선두에서 단 2점 뒤진 26점을 기록하며 팀 월드 챔피언십 2위로 시즌을 출발했다. 재규어 TCS 레이싱 팀 합류 후 첫 경기에서 포디움에 오른 닉 캐시디는 2008년 포뮬러 퍼스트 뉴질랜드 시리즈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성공적으로 데뷔했다. 닉 캐시디는 2020년부터 인비전 레이싱(Envision Racing) 소속으로 ABB FIA 포뮬러 E 월드 챔피언십에 참가했으며 인비전 레이싱 팀이 재규어 I-TYPE 6로 레이스를 펼친 2023년 시즌에는 드라이버 순위 2위를 기록해 팀의 월드 챔피언십 우승을 이끈 주역으로 활약했다. 2024 ABB FIA 포뮬러 E 월드 챔피언십은 재규어 TCS 레이싱 팀이 재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