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08 (목)

  • -동두천 -11.9℃
  • -강릉 -3.1℃
  • 맑음서울 -8.5℃
  • 맑음대전 -9.2℃
  • 맑음대구 -8.6℃
  • 맑음울산 -3.1℃
  • 맑음광주 -4.4℃
  • 맑음부산 -1.5℃
  • -고창 -8.2℃
  • 제주 1.1℃
  • -강화 -9.3℃
  • -보은 -12.5℃
  • -금산 -11.8℃
  • -강진군 -5.1℃
  • -경주시 -6.0℃
  • -거제 -1.7℃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신형 싼타페 돌풍…사전계약 하루 만에 8192대 계약"

현대차, 국내 SUV 사전계약 첫날 계약 사상 최대 기록…2012년 3세대 싼타페 사전계약 첫날 실적 대비 2.6배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오는 21일 공식 출시되는 현대자동차의 신형 싼타페(TM)가 사전 계약 개시 하루 만에 8000대가 넘게 계약되며 중형 SUV 시장에서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8일 현대차에 따르면 7일 사전계약을 개시한 신형 싼타페는 첫 날에만 총 8192대가 계약됐다. 이는 국내 사전계약을 실시한 SUV 차종 중 역대 최다 신기록이며, 이전 세대인 싼타페 DM이 첫날 3000여대가 계약된 것에 비해 2.6배가 많은 실적이다. 또한 기존 싼타페(DM)의 지난해 월 평균 판매 대수 4300여대의 1.9배에 달하는 수치다.

현대차 관계자는 “국내 중형 SUV 시장에서 신형 싼타페에 대한 기대감과 기다림이 사전계약 첫날 폭발적으로 나타난 것 같다”며 “고객들의 큰 성원에 감사 드리며, 본격 출시 전까지 최선을 다해 최상의 품질로 고객 분들의 기대에 부응하겠다”고 밝혔다. 

신형 싼타페에 대한 폭발적인 반응은 기존 대비 확 커진 사이즈와 웅장하고 세련된 디자인, 기본화된 첨단 편의 사양 대비 합리적인 가격이 고객에게 적중했다는 분석이다.

현대차는 지난달 25일 티저 이미지를 공개한 이후 30일 기자단 대상 프리뷰 행사를 가지며 기대를 모아왔다. 또 지난 31일부터 2월5일까지 6일간 전국 5개 대도시 6개소에서 고객 대상으로 진행된 신형 싼타페 사전 공개행사에는 총 6,630명이 방문할 정도로 높은 관심을 드러냈다. 

사전 공개행사에 참가한 고객들은 신형 싼타페를 보고 ‘볼륨감 있는 디자인’, ‘넉넉한 2열 공간, 트렁크 공간’에 큰 만족을 보였다는 것이 현대차 쪽의 설명이다. 

회사 관계자는 “고객 대상 사전 공개 행사에 기존 목표 대비 138%가 넘는 고객 분들이 참가하는 등 신형 싼타페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한편 현대차는 7일부터 시작된 사전계약 고객 중 추첨을 통해 고객 선호 옵션인 HTRAC, 파노라마선루프, 현대 스마트 센스 패키지 등을 무상으로 장착해 주는 이벤트를 실시하고 있다. 

정영창 기자 jyc@automorning.com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