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5 (목)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KG 모빌리티, 3월 1만702대 판매…전년비 21.8%↓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KG 모빌리티(이하 KGM)가 지난 3월 내수 4702대, 수출 6000대를 포함 총 1만702대를 판매 했다고 밝혔다. 이러한 실적은 수출 물량 증가에 힘입어 지난해 8월(1만823대) 이후 7개월 만의 최대 판매 실적으로, 전월 대비로는 13.2% 포인트 증가했지만 전년 동월과 비교해서는 21.8% 감소했다. 

특히 수출은 튀르키예와 호주, 영국 등으로의 판매가 늘며 지난 1월 이후 3개월 연속 증가했으며, 지난해 8월(6920대) 이후 7개월 만에 6000대 판매를 넘어섰다. 전년 동월 및 전월 대비 각각 25.7%, 5.2% 포인트 증가했으며, 전년 누계 대비로도 39.2% 포인트 증가한 상승세를 이었다. 

차종별로는 토레스와 토레스 EVX가 각각 1032대 그리고 렉스턴 스포츠&칸이 2188대로 수출 상승세를 이끌었다. KGM은 수출 물량 증가를 위해 지난 3월 튀르키예에서 토레스 EVX 시승 행사를 한 데 이어, 뉴질랜드에서도 토레스와 토레스 EVX 시승 행사를 하고 판매 확대에 나섰다.  

내수 판매는 전년 동월 대비 감소했으나, 토레스 EVX가 본격적으로 출고를 시작하며 전월 대비 3배 이상 증가한 1443대가 판매되는 등 호조세를 보이며 전월 대비로는 25.5% 포인트 증가했다. KGM은 정부 전기차 보조금 지원 축소로 인한 고객 부담 최소화를 위해 토레스 EVX 가격을 200만원 인하한 바 있다. 

한편 KGM은 고객의 편의성 및 효율성 제고를 위해 지난달 군포와 대전 광역 서비스센터 내에 시승 센터를 설치하고 토레스와 토레스 EVX를 비롯해 티볼리, 렉스턴, 렉스턴 스포츠 칸 등 5개 차종을 시승차로 운영하고 있다. 

KGM 관계자는 “토레스 EVX 글로벌 론칭 확대 등 수출 물량 증가에 힘입어 지난해 8월 이후 7개월 만에 최대 실적을 기록하며 판매가 회복세를 보였다”라며 “상승세가 이어지고 있는 수출 물량 증대뿐 아니라 고객 만족도 제고 등 내수 시장 대응 강화에도 총력을 기울일 것이다”라고 말했다. 

정영창 기자 jyc@automorning.com  



기획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