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2 (토)

  • 흐림동두천 3.2℃
  • 구름조금강릉 3.8℃
  • 구름많음서울 2.9℃
  • 맑음대전 3.3℃
  • 맑음대구 4.3℃
  • 맑음울산 5.2℃
  • 구름조금광주 5.2℃
  • 맑음부산 4.8℃
  • 구름조금고창 4.3℃
  • 구름조금제주 7.8℃
  • 구름많음강화 3.6℃
  • 맑음보은 2.6℃
  • 맑음금산 2.9℃
  • 맑음강진군 5.8℃
  • 맑음경주시 5.0℃
  • 맑음거제 4.6℃
기상청 제공

수입차

11월 수입차 판매 2만4740대…전년비 12.3%↓

벤츠 1위 수성 이어 BMW와 볼보 순…베스트셀링카 벤츠 E250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11월 수입차 판매량이 전년 동기보다 12.3% 줄어들면서 내리막길을 걸었다. 브랜드 판매순위는 벤츠와 BMW가 1위자리를 놓고 치열한 경쟁을 펼쳐, 박빙의 차이로 벤츠가 1위를 지켰다. 볼보자동차는 지난달에 이어 3위를 차지했고 벤츠 벤츠 E250이 베스트셀링카에 올랐다. 

5일 한국수입자동차협회에 따르면 11월 수입 승용차 신규등록대수가 2만4740대로 지난해 같은 기간(2만8222대)보다 12.3%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10월(2만1329대)보다는 16.0% 증가하며 전월 기준으로 3개월 만에 판매량이 확대됐다. 11월까지 누적대수는 24만3811대로 전년 동기 25만3795대보다 3.9% 줄었다. 

11월 브랜드별 등록대수는 메르세데스-벤츠가 7168대로 1위를 차지했다. BMW는 7032대를 판매, 2위를 기록했고  볼보는 1640대를 판매해 3위를 차지했다. 

이어 아우디 1392대 △렉서스 1183대 △미니 997대 △폭스바겐 966대 △토요타 835대 △포르쉐 752대 △쉐보레 576대 △지프 420대 △포드 379대 △랜드로버 300대 △푸조 276대 △혼다 187대 △링컨 176대 △폴스타 167대 △캐딜락 115대 △벤틀리 65대 △GMC 36대 △람보르기니 33대 △마세라티 23대 △롤스로이스 11대 △디에스 10대 △재규어 1대였다. 


11월 베스트셀링 모델은 메르세데스-벤츠 E 250(2150대), BMW 520(1108대), BMW 530 xDrive(643대) 순이었다.

배기량별 등록대수는 2000cc 미만 1만2987대(52.5%), 2000cc~3000cc 미만 7661대(31.0%), 3000cc~4000cc 미만 1109대(4.5%), 4000cc 이상 512대(2.1%), 기타(전기차) 2471대(10.0%)로 나타났다. 

국가별로는 유럽 2만833대(84.2%), 일본 2205대(8.9%), 미국 1702대(6.9%) 순이었고 연료별로는 하이브리드 9996대(40.4%), 가솔린 9933대(40.1%), 전기 2471대(10.0%), 디젤 1524대(6.2%), 플러그인하이브리드 816대(3.3%) 순이었다. 

구매유형별로는 2만4740대 중 개인구매가 1만4651대로 59.2%, 법인구매가 1만89대로 40.8%였다. 개인구매의 지역별 등록은 경기 4663대(31.8%), 서울 2882대(19.7%), 인천 909대(6.2%) 순이었고 법인구매의 지역별 등록은 인천 2958대(29.3%), 부산 2767대(27.4%), 경남 1296대(12.8%) 순으로 집계됐다. 

정윤영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 부회장은 “11월 수입 승용차 신규등록은 일부 브랜드의 신차효과, 적극적인 프로모션 및 물량확보 등으로 전월 대비 증가했다”라고 설명했다. 



정영창 기자 jyc@automorning.com  



기획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