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30 (금)

  • 맑음동두천 14.1℃
  • 맑음강릉 18.9℃
  • 맑음서울 18.6℃
  • 맑음대전 16.4℃
  • 맑음대구 18.2℃
  • 맑음울산 18.3℃
  • 맑음광주 18.8℃
  • 맑음부산 20.8℃
  • 맑음고창 13.5℃
  • 맑음제주 18.4℃
  • 맑음강화 14.7℃
  • 맑음보은 14.5℃
  • 맑음금산 14.0℃
  • 맑음강진군 14.7℃
  • 맑음경주시 15.9℃
  • 맑음거제 17.1℃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한국GM-GMTCK, '끊임없는 혁신' 주제로 안전 문화 캠페인 진행

'안전' 최우선 가치 위한 GM 전세계 사업장 안전 캠페인 일환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한국지엠과 지엠테크니컬센터코리아(GMTCK) 등 제너럴 모터스(GM)의 한국사업장이 19일부터 시작된 GM의 '글로벌 안전 주간(Global Safety Week)' 캠페인의 일환으로 일주일 간 전사 안전 캠페인을 진행한다. 

글로벌 안전 주간 캠페인은 GM의 최우선 가치인 ‘안전’을 전 세계 모든 GM 사업장이 공유하고, 실천하기 위해 매년 추진하고 있는 캠페인이다. 해는 ‘끊임없는 혁신(Innovate Now)’을 주제로 도전 정신을 가지고 이전과는 다른 방식으로, 어제보다 발전된 오늘을 통해 자신과 동료, 고객을 안전하게 보호하자는 의미를 담아 진행된다. 

GM 한국사업장은 이번 캠페인 주간을 맞아 부평, 창원, 보령 등 전국 사업장의 안전 진단과 현장 안전 점검, 임직원들의 안전의식 제고를 위한 캠페인과 체험행사 등 사업장의 안전 확보를 위한 포괄적이고 실질적인 활동을 전개한다. 특히 올해 글로벌 안전 주간을 맞아 GM 한국사업장의 최고위 리더십들은 안전의 중요성을 강조하는 영상 메시지를 통해 임직원들의 적극적인 캠페인 참여를 독려했다. 

웨인 오브라이언 GM 한국사업장 최고안전책임자(CSO)는 “임직원과 방문자, 협력업체 직원 등 모두에게 안전한 업무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서는 리더가 항상 모범을 보이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며 “사업장의 최고 안전책임자로서 나는 위험을 줄일 수 있는 기회가 있을 때 과감하고, 대담하게 목소리를 내고 있다. 또한 우리는 항상 사람을 먼저 생각하고, 업무는 둘째로 두어야 한다”고 말했다. 

캠페인 주간 동안 GM 한국사업장에서는 △GM의 ‘안전 문화’와 ‘차량 안전 기술’을 주제로 하는 사내 세미나와 포럼이 기간 중 총 4회 개최되며 △사업장 내 안전 확보를 위한 실천 혹은 혁신적인 제안을 한 직원을 선정하는 ‘세이프티 히어로(Safety Hero)’ 시상식 △지게차 사각지대와 안전장구 체험 △사업장 내 고위험 지역 안전순찰 등 사내 안전 문화 확산과 정착을 위한 다양한 행사가 진행된다. 

로베르토 렘펠 한국GM 사장은 “많은 사고들은 사람들이 어떠한 일을 계획할 때 위험요소를 생각하고, 예방하는 데 적절한 시간을 들이지 않고 시작하기 때문에 발생한다”면서 “‘끊임없는 혁신’을 주제로 열리는 올해 글로벌 안전 주간이 모두에게 안전의 중요성을 느낄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브라이언 맥머레이 GMTCK 사장은 “안전은 말하는 것이 아닌 행동하는 것이며, 모든 안전사고는 미리 예방할 수 있다고 확신한다”면서 “우리는 매일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기 위해 우리가 하고 있는 일을 개선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적으로 펼치고 있으며, 안전은 개인의 것이자 모든 사람에게 제공되어야 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GM 한국사업장에서는 △임직원 스스로가 안전 실천에 대한 모습을 담은 영상을 회사 포털에 공유하는 '안전 셀피 챌린지(Global Safety Selfie Challenge)' △도로교통 안전을 주제로 한 ‘GM 안전 그림 그리기 대회’ 수상작 전시 △안전 퀴즈 이벤트 등 임직원들의 안전의식 고취를 위한 참여형 이벤트들도 함께 추진된다. 

한편 GM은 ‘직원들의 안전한 귀가’라는 안전 비전을 바탕으로 CEO를 비롯 20여명의 글로벌 최고위 리더십으로 구성된 글로벌 안전 리더십 협의회(GSLC)를 통해 전 세계 모든 GM 사업장 내 임직원 안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GM 한국사업장 역시 CSO 주관하에 최고위 리더십이 참여하는 안전 점검 위원회(Safety Review Board)를 통해 상시적으로 사업장 내 안전 확보를 위한 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이의 일환으로 올해 5월에는 한국GM 생산부문의 안전 지킴 사례를 공유하고, 안전 영웅을 선정, 시상하는 ‘세이프티 히어로(Safety Hero)’ 프로그램을 시작한 바 있다. 

또한 최근 고용노동부와 안전보건공단이 기업의 안전보건관리체계 구축에 도움을 주기 위해 발간한 ‘안전보건관리체계 구축 우수사례집’에서 잠재된 유해·위험 요인까지 잘 알고 있는 현장 근로자와 함께하는 안전관리 방법을 제시한 한국지엠 부평공장의 ‘세이프티 맵(Safety Map)’이 핵심 요소 중 하나인 ‘근로자 참여’의 우수 사례로 소개되기도 했다. 



정영창 기자 jyc@automorning.com  



기획

더보기


자동차 박물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