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3 (월)

  • 구름조금동두천 16.8℃
  • 구름많음강릉 18.4℃
  • 서울 19.2℃
  • 대전 20.7℃
  • 대구 21.6℃
  • 구름많음울산 22.9℃
  • 흐림광주 24.9℃
  • 부산 23.7℃
  • 흐림고창 25.1℃
  • 구름많음제주 24.3℃
  • 구름많음강화 17.8℃
  • 구름많음보은 18.9℃
  • 구름많음금산 20.3℃
  • 흐림강진군 24.1℃
  • 구름많음경주시 20.2℃
  • 흐림거제 23.7℃
기상청 제공

렌터카

롯데렌탈, 업계 최초 전기차 방문 충전 서비스 출시

충전기 탑재한 밴 활용 최대 40kWh 방문 충전 및 소모품 교환 서비스 제공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롯데렌탈의 차량관리 전문 자회사 롯데오토케어가 산업통상자원부로부터 실증특례 승인을 받아 업계 최초로 전기차 방문 충전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20일 밝혔다. 

현행 규제에는 고정형 충전기 기준만 존재하고, 이동형 전기차 충전기에 대한 안전검사 기준과 규격 등이 부재했다. 규제특례심의위원회는 빠르게 성장하는 전기차 시장을 고려하여 다양한 상황에서 충전원을 확보하기 위해 실증특례를 승인했다고 밝혔다. 

이번 규제샌드박스 승인을 통해 롯데렌터카의 전기차 장기렌터카 고객은 전기차 충전기를 탑재한 밴을 활용, 1회 최대 40kWh(약 208km 주행가능)까지 충전이 가능하다. 방문 정비 서비스가 가입된 전기차 고객은 워셔액과 에어크리너, 와이퍼 등 필수 소모품 교환과 방문 충전을 동시에 제공받을 수 있다. 

방문 충전 서비스는 정비 고급형 고객이라면 누구나 경험해볼 수 있으며, 추후 고객 니즈를 파악하여 충전 서비스를 포함한 방문 정비 상품을 출시할 계획이다. 본 서비스는 업계 최초로 특례 승인 받은 지역인 서울과 인천, 경기(광명, 남양주, 과천, 성남, 고양)에서만 충전 가능하다. 

롯데렌탈은 방문 충전 서비스 외에 긴급 충전 서비스를 출시하여, 정비 고급형 가입 및 차량 20대 이상 이용중인 법인 고객은 고객센터로 접수하여 현장에서 전력을 제공 받을 수 있다. 다만, 반경 5km를 벗어날 경우 긴급 출동 견인 서비스로 대체될 수 있다. 

롯데렌탈 관계자는 “찾아가는 전기차 충전 서비스 개시를 통해 고정형 충전과 충전 대기 등으로 불편함을 느낀 전기차 고객의 편의성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방문 충전 서비스를 비롯해 앞으로도 전기차 고객 대상의 차별화된 서비스를 더욱 확대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정영창 기자 jyc@automorning.com  
 



기획

더보기


자동차 박물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