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3 (월)

  • 흐림동두천 22.1℃
  • 흐림강릉 21.6℃
  • 서울 23.2℃
  • 흐림대전 25.2℃
  • 흐림대구 26.6℃
  • 흐림울산 25.0℃
  • 흐림광주 26.9℃
  • 흐림부산 24.7℃
  • 흐림고창 26.4℃
  • 맑음제주 27.3℃
  • 흐림강화 22.6℃
  • 흐림보은 24.1℃
  • 구름많음금산 25.2℃
  • 흐림강진군 26.6℃
  • 구름많음경주시 25.5℃
  • 구름많음거제 24.4℃
기상청 제공

중고차

"추석 성수기 9월, 중고차 시세 하락 둔화…대형차는 강보합"

K Car(케이카) 9월 중고차 시세 전망…전반적 보합세로 나타나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중고차 시장이 전통적 추석 성수기를 맞아 거래가 일부 회복되며 9월 시세 하락이 둔화될 전망이다. 이 가운데 SUV 등 대형차 시세는 소폭 상승하며 보합세 전환이 예상된다. 

1일 국내 최대 직영중고차 플랫폼 기업 K Car(케이카)는 국내 중고차 시장에서 유통되는 출시 12년 이내 국산∙수입 740여개 모델을 대상으로 평균 시세를 분석한 결과, 전반적인 보합세가 예상된다.  

국산 모델의 시세 유지 모델 비중이 전월 30%에서 9월 41%로 증가하는 반면 시세 하락 모델 비중은 63%에서 41%로 감소할 전망이다. 수입 모델도 비슷한 양상으로, 시세 유지 모델의 비중은 전월 40%에서 9월 48%로 증가, 시세 하락 모델 비중은 전월 56%에서 9월 42%로 감소할 전망이다. 

차종별로는 대형 SUV가 최대 3%대 수준으로 소폭 상승이 예상된다. 차량 교체 수요가 많은 명절 성수기이고, 대형SUV의 가격이 고점 대비 하락하면서 소비자들의 수용 범위에 근접해 판매에 속도가 붙을 것이란 분석이다. 

주요 차종의 9월 시세 예상치를 살펴보면 팰리세이드가 전월 대비 소폭 상승(+3.8%)할 전망이고, 모하비 더 마스터는 전월 대비 강보합(+0.7%)을 나타냈다. 이밖에 현대 싼타페 더 프라임(+3.6%), 제네시스 GV80(+3.0%), 쉐보레 콜로라도(+3.0%)는 물론 대형 RV 차량인 혼다 오딧세이 5세대(+2.0%) 등도 시세 변화가 예상된다. 

박상일 케이카 PM1팀장은 “국산 대형 SUV 주요 차종의 시장 내 물량이 여름부터 빠르게 감소하기 시작했다”며 “내수 시장에서 명절을 앞둔 계절적 성수기에 더해 시세가 지속 하락하면서 소비자들의 눈높이에 대형SUV의 시세가 수용 가능한 범위에 들어왔고, 여기에 최근 유가 안정세가 맞물려 판매가 활발해 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K카는 22년간 쌓아온 중고차 업력을 바탕으로 체계적이고 정확한 시세 분석 및 예측 시스템을 구축해 매입과 판매에 활용하고 있다. 갈수록 치열해지는 중고차 시장에서 선두 기업으로서 시세 정보를 공유하며 시장을 주도해나갈 계획이다. 



정영창 기자 jyc@automorning.com
 


기획

더보기


자동차 박물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