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9 (목)

  • 흐림동두천 6.8℃
  • 구름많음강릉 12.0℃
  • 구름많음서울 8.3℃
  • 흐림대전 9.3℃
  • 구름조금대구 9.5℃
  • 구름많음울산 13.8℃
  • 흐림광주 10.4℃
  • 구름많음부산 15.6℃
  • 흐림고창 10.6℃
  • 흐림제주 13.2℃
  • 흐림강화 7.6℃
  • 구름많음보은 9.0℃
  • 구름많음금산 6.6℃
  • 흐림강진군 11.7℃
  • 구름많음경주시 11.7℃
  • 구름많음거제 12.6℃
기상청 제공

수입차

"역시 볼보" 한국서 잘나가는 이유…통큰 투자에 뛰어난 품질 "고객마음 궤뚫었다"

컨슈머 인사이트 2년 연속 고객선정 1위…300억 투자 SKT와 개발한 '통합형 SKT 인포테인먼트 서비스'

시간이 지나도 변하지 않는 스웨디시 프리미엄 품격…신형 XC60에 볼보의 모든 것 담아내

URL복사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볼보자동차가 한국고객들의 마음을 궤뚫는 전략을 통해 한국시장서 사랑받는 브랜드로 입지를 굳히고 있다. '안전한 차량'이라는 이미지와 함께 뛰어난 제품 품질 그리고 프리미엄 고객서비스를 위한 통 큰 투자 덕에 한국시장에서의 고객 신뢰도는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 

볼보자동차코리에 따르면 최근 전문 리서치 회사 컨슈머 인사이트(Consumer Insight)의 2021 자동차 기획조사 중 제품 만족도(TGR) 부문에서 국산 및 수입차 전 브랜드 중 2년 연속 1위를 달성할 정도로 고객들의 신뢰도가 높은 브랜드로 저력을 보이고 있다. 

볼보자동차는 컨슈머 인사이트에 조사에서 최근 국산 및 수입 브랜드를 포함한 산업군 평균(805) 대비 60점를 상회한 865점으로 압도적으로 1위를 차지했다. 

또한 서비스 만족도(CSI) 부문에서도 836점을 기록하면서 탑을 찍었다. 이에 따라 2년 연속 유럽 브랜드 1위, 국산 및 수입차를 포함한 산업군 2위에 랭크됐는데 지난 2013년(711점, 수입 브랜드 내12위, 국산 및 수입 포함 17위) 대비 무려 125점 수직 상승했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볼보자동차는 고객들을 위한 지속적인 프리미엄 서비스 제공을 위해 △2015년, 업계 최장 5년 또는 10만 km 워런티 및 메인터넌스 제공 △2016년, 볼보 개인 전담 서비스(VPS) 도입 △2020년, 평생 부품 보증 제도 시행 △2021년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고전압 배터리 보증 무상 확대 등을 진행했다. 

회사는 또한 차별화된 스웨디시 럭셔리 브랜드 가치 전달을 기반으로 고객에게 새로운 브랜드 경험을 위해 최근 신형 XC60을 국내에 출시했다. 특히 신형 XC60의 경우 지난 9월14일 국내에 최초 공개된 지 2주만에 사전계약 2000대를 돌파하는 등 브랜드 성장의 핵심 역할을 해내고 있다. 

신형 XC60은 국내 최초 인공지능(AI)기반 티맵(TMAP), 누구(NUGU), 플로(FLO)를 연동한 통합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인 ‘SKT 인포테인먼트 서비스’를 탑재한 것이 특징이다. 볼보자동차코리아가 300억을 투자해 SKT와 개발한 국내 최초 ‘통합형 SKT 인포테인먼트 서비스’로, 볼보자동차에 맞춤형으로 디자인, 주행에 최적화 된 다양한 기능을 유기적으로 ‘음성’을 통해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다. 


운전자는 ‘아리아’라는 발화어를 통해 △차량 공조장치 제어 △TMAP 내비게이션 길 안내 △통화연결 및 문자 전송 △취향 맞춤 음악 추천, 내 플레이리스트 재생 등 엔터테인먼트 기능 △날씨, 뉴스, 각종 정보 탐색 △집 안의 조명, 에어컨, 로봇청소기 등을 켜고 끌 수 있는 NUGU 스마트홈 컨트롤 등이 가능하다. 

볼보자동차는 새로운 커넥티비티 서비스를 고객들이 부담없이 경험할 수 있도록 업계 최고 수준인 5년 LTE 무료 이용 및 음악 플랫폼 플로(FLO) 1년 무료 이용 혜택까지 마련했다.  

약 4년만에 선보이는 신형 XC60은 새로운 디테일이 가미된 디자인과 혁신적인 커넥티비티 및 디지털 서비스 패키지, 새로운 첨단 안전 기술 등 바탕으로 브랜드 역사상 가장 스마트한 모습으로 진화했다. 

국내 출시 사양은 마일드 하이브리드(B5 /B6) 및 플러그인 하이브리드(T8) 3가지 파워트레인이 조합된 5개 트림으로 출시된다. 그릴 디자인, 휠 사이즈, 인테리어 데코 마감, 시트 타입, 바워스&윌킨스(Bowers & Wilkins)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 등 일부 편의사양에 따라 △B5 모멘텀(6190만원) △B5 인스크립션 (6800만원) △B6 R-Design (6900만원) △B6 인스크립션(7200 만원) △T8 인스크립션(8370만원)으로 구성된다. 


XC60 모델은 엔카닷컴이 최근 발표한 국내 중대형 SUV 부문에서 잔존가치 86.59%를 기록하며, 2년 연속 1위에 오르기도 했다. 이는 국내 수입차 브랜드 평균 잔존가치(79.9%) 보다 약 6.6% 가량이나 상회하는 수치이다. 이는 평가 모델들의 평균 출고 가격인 4828만원을 기준으로 볼 때 추후 볼보 고객이 중고차로 차량을 매각 시 타 모델 대비 약  1000만 원 이상 경제적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처럼 볼보 XC60 모델이 타 브랜드 대비 높은 잔존가치를 유지할 수 있는 비결 중 하나는 바로 플래그십 모델에 버금가는 상품성이다. 볼보 XC60은 볼보의 플래그십 라인업 90클러스터와 동일한 플랫인 SPA를 기반으로 한다는게 회사측 설명이다. 

여기에 △파노라믹 선루프 를 비롯해 △어드밴스드 공기 청정(Advanced Air Cleaner) △스마트 폰 무선 충전 기능 등 최첨단 편의사양을 대거 장착한 것도 높은 잔존가치를 유지할 수 있는 이유라는 것. 

볼보자동차는 안전은 옵션이 될 수 없다는 브랜드 철학을 바탕으로 XC60을 비롯해 전 모델 모든 트림에 최첨단 안전기술 패키지, 인텔리세이프(IntelliSafe)를 기본 탑재하고 있다. 

또한 업계 최고 수준의 5년 또는 10만km 워런티 및 메인터넌스를 비롯해, 8년 또는 16만km 고전압 배터리 보증기간(T8 PHEV 모델)을 기본 제공하고 있다. 이뿐만 아니라 공식 보증기간이 만료된 이후에도 서비스센터를 통해 유상으로 교체된 순정 부품(공임 포함)에 대해 횟수와 상관없이 서비스를 제공하는 ‘평생 부품 보증’ 서비스도 제공 중이다. 

특히 주력 판매 트림인 인스크립션은 1억원 이상의 플래그십 모델에만 제공되는 바워스 & 윌킨스(Bowers & Wilkins) 프리미엄 오디오 시스템과 오레포스 크리스털 전자식 기어노브를 통해 볼보만의 스웨디시 럭셔리 품격을 완성한다. 이와 같은 상품성을 통해 지난 2017년 9월 국내 출시 이후 올해 8월까지 1만274대의 판매고를 기록, 전체 판매량 중 약 24.2%를 차지하며 볼보의 역동적인 브랜드 성장을 이끄는 중추 모델로 자리잡고 있다.  

한편 볼보자동차는 4년 만에 새롭게 출시한 ‘신형 XC60’을 통해 경쟁이 가장 치열한 국내 수입 중형 SUV 시장에서 브랜드 대세감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신형 모델은 디지털 전환 시대에 맞춰 △SKT 인포테인먼트 서비스 △볼보 온 콜(Volvo on Call) △볼보 카스 앱(Volvo Cars app) 등 디지털 서비스를 기반으로 새로운 고객 경험을 제시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디지털 키(Digital Key) 기능을 제공하는 ‘볼보 카스 앱(Volvo Cars app)’을 통해서는 사용자 편의성을 극대화할 예정이다. 해당 앱은 원격을 통해 차량 개폐, 공조장치 조절, 차량 컨디션 모니터링 등이 가능하며, 추후 업데이트를 통해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다. 또한, 주행 중 발생하는 문제를 실시간으로 차량 내에서 해결할 수 있는 컨시어지 서비스 ‘볼보 온 콜(Volvo on Call)’을 통해 고객 서비스를 강화한다. 

볼보자동차 관계자는 "한국시장서  볼보자동차의 고객 신뢰도가 높은 이유는 안전과 타협하지 않는 기본 철학을 바탕으로 고객들이  프리미엄 고객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회사의 노력을 인정해준 결과"라며 "향후 선보일 모든 모델 역시 이 같은 볼보의 프리미엄 고객서비스 전략을 그대로 반영, 한국서 사랑받는 브랜드로 지속적인 성장을 추진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정영창 기자 jyc@automorning.com  



기획

더보기


자동차 박물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