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7 (토)

  • 흐림동두천 11.0℃
  • 구름많음강릉 16.3℃
  • 황사서울 11.2℃
  • 황사대전 13.9℃
  • 맑음대구 17.6℃
  • 구름많음울산 17.6℃
  • 황사광주 13.9℃
  • 구름많음부산 18.0℃
  • 구름많음고창 12.8℃
  • 구름조금제주 14.7℃
  • 흐림강화 11.4℃
  • 맑음보은 13.9℃
  • 맑음금산 13.4℃
  • 맑음강진군 14.9℃
  • 구름많음경주시 17.7℃
  • 구름많음거제 18.0℃
기상청 제공

수입차

"차박은 내가 최고" 포드 패밀리 대형 SUV '익스페디션' 출격

포드가 자랑하는 풀사이즈 대형 SUV…파워·편의성·공간 활용성·광범위한 아웃도어 활동에 제격

URL복사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뉴 포드 익스페디션이' 한국시장에 출사표를 던졌다. 국내 SUV 시장 석권을 위한 야심찬 도전이다. 

익스페디션은 포드  SUV 모델 중 가장 큰 풀사이즈 패밀리 대형 SUV이다. 익스플로러 보다 한 체급 크다. 포드코리아는 익스플로러가 쌓아놓은 명성에 덩치 크고 힘 좋은 큰 형을 투입해 SUV 시장에서 돌풍을 일으키겠다는 전략이다. 

익스페디션은 플래티넘 트림으로 포드 SUV가 가진 여러 장점 중 파워, 편의성, 공간 활용성을 겸비한 플래그십 모델이다. 특히 가족과 함께 떠나는 차박과 캠핑 등에 제격이다. 더불어 요팅, 로드트립, 트레일러 혹은 카라반 여행, 서핑 등 다양한 아웃도어 활동이 가능한 장점을 갖췄다는게 회사측 설명이다. 


익스페디션은 7인승과 8인승으로 운영된다. 특히 7인승은 2열 캡틴 시트, 8인승은 2열 벤치 시트 등 이 옵션으로 제공된다. 또한 풀사이즈 대형 SUV답게 2열과 3열을 접으면 성인 남성이 충분히 누울 수 있는 정도의 넓은 실내 공간을 확보할 수 있는 장점을 갖췄다. 가격은 부가세 포함 8240만원으로 책정됐다. 

파워트레인도 훌륭하다. 3.5리터 V6에코부스트 엔진을 탑재해 최고출력 405마력과 66kg·m의 최대토크를 자랑한다. 아울러 10단 자동 변속기가 탑재돼 뛰어난 응답성과 부드러운 주행감을 선사한다. 여기에 스포츠, 에코 등 7개의 드라이브 모드를 적용해 다양한 도로 환경에 맞는 주행이 가능하다.

아웃도어에도 돋보인다. 익스페디션은 차체가 고강도 강철 프레임과 알루미늄 합금 바디로 이루어졌다. 안전성이 뛰어날 뿐 아니라4173Kg의 우수한 견인능력을 자랑한다. 차박, 캠핑 등 아웃도어 활동을 위해 트레일러나 대형 카라반을 끌고 다니는데 딱이다. 


특히 익스페디션에 들어간 프로 트레일러 백업 어시스트 기능도 압권이다. 차에 트레일러를 연결하고 후진할 때 운전자의 조향을 돕는 보조 기능이다. 운전자가 컨트롤 노브를 조작해 원하는 방향으로 쉽게 후진할 수 있게 돕는다. 

편의 밎 안전사양도 눈여겨볼만한 포인트다. 익스페디션은 포드의 운전자 보조 시스템인 코-파일럿 360(Co-Pilot 360)을 넣었다. 이 시스템에는 어뎁티브 크루즈 컨트롤, 차선 유지 시스템, 360도 카메라, 사각지대 정보 시스템 등이 포함된다. 또한 주차 공간과 주변 장애물을 감지하는 액티브 파크 어시스트, 아웃도어 활동 시 경사로 등 주행이 까다로운 환경에서도 원활한 운전을 도와주는 힐 디센트 컨트롤 등이 있다. 




아울러 편리한 운전을 위해 8인치 LCD 터치 스크린과 싱크3(SNYC®) 시스템 등을 장착했다. 킥 모션으로 여닫을 수 있는 리프트게이트와 큰 차체로 인해 발생하는 승하차의 불편함을 덜기 위한 파워 러닝보드도 넣었다. 이외에 12개의 고성능 스피커가 장착된 B&O™ 사운드 시스템을 갖췄다. 

데이비드 제프리 포드코리아 대표는 "우수한 견인력과 넉넉한 실내 공간 등을 기반으로 포드코리아에서 국내에 처음 선보이는 익스페디션은 패밀리 어드벤처뿐만 아니라 단순 차박, 캠핑을 넘어서는 광범위한 아웃도어 활동을 지향하는 국내 소비자들의 니즈를 충족시킬 수 있는 풀사이즈 SUV라고 자신한다"고 말했다. 



정영창 기자 jyc@automorning.com 



기획

더보기


자동차 박물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