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29 (월)

  • 구름많음동두천 14.4℃
  • 구름많음강릉 18.1℃
  • 황사서울 13.9℃
  • 황사대전 16.2℃
  • 황사대구 17.3℃
  • 황사울산 18.6℃
  • 황사광주 17.8℃
  • 황사부산 19.0℃
  • 구름조금고창 16.4℃
  • 황사제주 16.4℃
  • 구름많음강화 9.3℃
  • 맑음보은 15.2℃
  • 맑음금산 16.2℃
  • 맑음강진군 17.3℃
  • 맑음경주시 18.4℃
  • 구름많음거제 17.2℃
기상청 제공

파인디지털, 블랙박스 차량 충격 위치·강도 안내하는 'AI 충격안내 2.0' 기능 선보여

URL복사

[오토모닝 김의균 기자] 파인디지털이 차량에 충격 발생 시 충격 발생 위치와 크기까지 안내하는 신기능 ‘AI 충격안내 2.0’를 선보인다고 5일 밝혔다. 

이번에 발표한 ‘AI 충격안내 2.0’은 기존에 제공되던 ‘AI 충격안내 1.0’에 새로운 기능이 추가된 버전이다. ‘AI 충격안내 1.0’은 차량에 발생하는 모든 충격을 AI 머신러닝 기법으로 분석, 차량 승∙하차와 트렁크/차량 문 개폐 등 비사고 상황으로 추정되는 불필요한 충격 안내는 제외하고 확인이 필요한 충격 이벤트 상황만을 스마트폰 앱으로 안내하는 편의성으로 소비자들에게 호평을 받은 바 있다. 

새로운 버전인 ‘AI 충격안내 2.0’은 충격이 발생하는 경우 충격이 발생한 위치를 8개의 방향으로 세분화, 충격의 크기 역시 3단계로 구분해 알려주는 기능이 추가됐다. 충격 위치와 충격량 데이터를 시각화한 UI 디자인도 적용해 시인성을 높여 알람을 받은 차주가 직관적으로 상황 파악이 가능하도록 도와준다. 블랙박스 화면을 터치하면 재생모드로 전환되어 즉시 현장을 확인할 수 있어 문콕, 스침, 물피도주 등의 사고를 신속한 대처가 가능하다. 

파인디지털은 업데이트를 위해 300만 회 이상의 실험을 거쳤다. 알람이 불필요한 충격을 걸러내기 위해 △도어 개폐 실험 73만5911회 △트렁크 개폐 실험 26만952회 △보닛 개폐 실험 20만2952회 △승하차 실험 19만6842회 진행했으며, 빈번하게 발생하는 사고 상황 파악을 위해 △문콕 실험 72만123회 △충돌사고 실험 40만4366회 △스침 실험 21만1523회 등을 완료했다. 본 기능은 신제품 파인뷰 X900부터 순차 적용될 예정이다. 

파인디지털 관계자는 “새롭게 업데이트된 ‘AI 충격안내 2.0’은 파인디지털의 개발 인력들이 각고의 노력을 기울인 끝에 완성한 기능이다”며 “앞으로도 파인디지털은 고객들에게 실제적으로 필요하고 도움이 되는 각종 기능들을 선보이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의균 기자 kimek@automorning.com



기획

더보기


자동차 박물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