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4 (일)

  • 맑음동두천 2.4℃
  • 흐림강릉 3.9℃
  • 맑음서울 6.3℃
  • 맑음대전 6.9℃
  • 흐림대구 7.3℃
  • 흐림울산 8.5℃
  • 맑음광주 8.6℃
  • 흐림부산 9.4℃
  • 구름조금고창 7.3℃
  • 구름많음제주 11.7℃
  • 맑음강화 6.2℃
  • 맑음보은 3.9℃
  • 맑음금산 6.2℃
  • 맑음강진군 6.5℃
  • 흐림경주시 6.3℃
  • 흐림거제 9.7℃
기상청 제공

중고차

헤이딜러, 1월 중고차 "페이스리프트 모델, 연식 변경으로 일제히 하락"

URL복사

[오토모닝 김의균 기자] 헤이딜러가 2021년 1월 중고차 시세를 6일 발표했다. 헤이딜러가 공개한 중고차 시세 데이터를 살펴보면, 최근 페이스리프트가 출시된 모델의 시세가 일제히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세 하락세는 세단 모델에서 두드러졌다. 수입차는 BMW 5시리즈(G30) 모델이 -3%로 수입차 중 가장 많이 하락했고, 뒤이어 벤츠 E클래스(W213) -2%, 아우디 A6(C7) -0.6% 수준으로 나타났다. 

국산차도 인기 모델 그랜저IG가-5.2%로 크게 하락했다. 뒤이어 올 뉴 K7 -2.4% 제네시스 G80은 -1.1%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데이터는 2018년형 모델 기준, 2020년 12월 한달 간 헤이딜러에서 경가 진행된 주행거리 10만km 미만 중고차 시세를 분석했다. 

헤이딜러 관계자는 “지난 12월은 중고차 시세에 영향을 주는 연식 변경 시기”라며, “2020년에 페이스리프트가 출시된 모델들이 하락세를 보였다”고 밝혔다. 


김의균 기자 kimek@automorning.com


기획

더보기


자동차 박물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