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6 (토)

  • 맑음동두천 -2.1℃
  • 구름많음강릉 7.3℃
  • 구름많음서울 -0.7℃
  • 흐림대전 3.4℃
  • 연무대구 8.4℃
  • 구름조금울산 13.2℃
  • 박무광주 3.5℃
  • 구름많음부산 12.0℃
  • 흐림고창 2.9℃
  • 박무제주 8.5℃
  • 구름조금강화 -2.5℃
  • 흐림보은 2.3℃
  • 흐림금산 3.2℃
  • 구름많음강진군 4.5℃
  • 구름많음경주시 10.1℃
  • 구름많음거제 11.7℃
기상청 제공

이륜차

할리데이비슨,올 뉴 2021 할리데이비슨 버추얼 론칭…'내년 1월20일'

118년 브랜드 역사상 최초 진행되는 버추얼 론칭 이벤트를 통해 2021년 신모델 선보여

할리데이비슨 최초의 어드벤처 투어러 '팬 아메리카 1250' 출시 일정 및 영상 동시 공개

URL복사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할리데이비슨은 오는 2021년 1월 20일(미국 CST 기준 19일 10am), 2021년 새롭게 선보일 할리데이비슨 신모델을 ‘올 뉴 2021 할리데이비슨 버추얼 론칭 이벤트(이하 버추얼 론칭)’를 통해 전세계 동시 공개한다. 

2020년 한 해 동안 전세계는 유례없는 상황을 겪으며 새로운 도전을 맞이하였고, 2021년을 앞둔 할리데이비슨은 118년 역사상 최초로 ‘버추얼 론칭’라는 새로운 방식으로 브랜드의 미래를 선보인다고 전했다. 

이번 버추얼 론칭을 통해 2021년형 모든 차량 및 할리데이비슨 최초의 어드벤처 투어링 모터사이클 팬 아메리카(Pan America™)를 비롯한 새로운 의류 및 라이딩 기어, 부품과 액세서리 등을 모두 공개한다. 

이번 버추얼 론칭에 앞서 할리데이비슨은 2020년 상반기에, 미래를 위한 새로운 포트폴리오에 맞춰 기존 라인업들의 30%를 재편성, 시장에서의 영향력을 극대화하기 위한 새로운 방식의 마케팅을 강화하겠다는 계획을 선언한 바 있다. 이번 버추얼 론칭에서는 신모델 정보는 물론, 향후 할리데이비슨이 펼쳐나갈 미래와 방향성에 대해서도 확인할 수 있다. 

할리데이비슨 마케팅 부사장 티오 키텔은 “디지털 시대에 걸맞게 시간과 공간을 초월한 가상의 환경에서 새로운 할리데이비슨을 선보일 수 있게 되어 기쁘다. 이 자리에서 우리는 2021년형 신모델들과 브랜드 최초의 어드벤처 투어링 라인업인 팬 아메리카도 공개함과 동시에, 전세계 라이더들과 소통할 수 있기를 고대하고 있다” 라고 전했다. 


이번 버추얼 론칭에서는 반가운 얼굴도 만나볼 수 있다. 할리데이비슨 애호가이자, 배우 제이슨 모모아(Jason Momoa)가 이번 이벤트에 함께하며 할리데이비슨 최초의 어드벤처 모터사이클 ‘팬 아메리카’에 대한 철학을 전한다. 실제 모험과 도전을 즐기는 제이슨 모모아는 팬 아메리카를 통해 할리데이비슨을 향한 그의 열정을 확장하고 있으며, 지평선이 펼쳐진 오프로드를 달리면서 느낀 영감을 공유할 예정이다.  

제이슨 모모아는 “최근 할리데이비슨의 United We Will Ride 캠페인을 함께하며 영감을 확장할 수 있는 기회를 가졌고, 나아가 브랜드 최초의 어드벤처 모델 팬 아메리카를 우선 경험할 수 있는 영광을 누렸다. 팬 아메리카는 분명 도전의식을 불러오는 미지의 세계에 할리데이비슨의 정체성을 더한 매력적인 모델로, 단언컨대 여러분들도 이 새로운 모터사이클에 매료될 것이라 확신한다”라고 전했다. 

할리데이비슨 최초의 어드벤처 투어링 모터사이클 팬 아메리카 1250은 이번 1월 20일 버추얼 론칭에서 미리 만나볼 수 있으며, 오는 2021년 2월 22일 팬 아메리카 1250 공식 론칭 이벤트를 통해 어드벤처 장르를 향한 할리데이비슨의 포부와 차량의 세부 제원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 

오는 1월 20일에 펼쳐지는 할리데이비슨 버추얼 론칭 이벤트는 https://youtu.be/rj2ysuWT55s 를 통해 미리 만나볼 수 있으며, 할리데이비슨 글로벌 웹사이트인 http://www.h-d.com/21 에서 참가 신청이 가능하다. 또한 제이슨 모모아와 함께한 새로운 어드벤처 투어링 팬 아메리카 1250의 모습은 https://youtu.be/n47s4rgcQ5Q 에서 확인 가능하다. 



정영창 기자 jyc@automorning.com 
 



기획

더보기


자동차 박물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