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6 (월)

  • 구름조금동두천 6.5℃
  • 맑음강릉 12.9℃
  • 맑음서울 10.3℃
  • 맑음대전 8.3℃
  • 맑음대구 10.9℃
  • 맑음울산 12.7℃
  • 맑음광주 10.3℃
  • 맑음부산 14.0℃
  • 맑음고창 7.1℃
  • 맑음제주 13.3℃
  • 맑음강화 7.7℃
  • 맑음보은 3.5℃
  • 구름조금금산 6.0℃
  • 맑음강진군 8.5℃
  • 맑음경주시 10.1℃
  • 맑음거제 10.4℃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르노삼성, 르노 트위지 부산공장 생산 1주년

제조업체, 협력업체, 지방자치단체 간 동반성장의 모범 사례로 눈길

부산공장, 지난 9월 XM3 유럽 수출까지 확정 르노그룹 글로벌 주요 생산기지 입지

URL복사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르노삼성자동차 부산공장이 글로벌 자동차 생산기지로 자리매김해가고 있다. 르노삼성자동차는 초소형 전기차 르노 트위지의 부산공장 생산이 1주년을 맞았다고 14일 밝혔다. 

지난 해 10월부터 부산공장 생산을 시작한 트위지는 올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수출 시장 위축에도 불구하고 올해 9월까지 1년 동안 1798대가 국내 생산돼 유럽 등 전 세계 20여개 국가에 수출됐다. 같은 기간 내수 판매는 978대다. 

르노 트위지는 당초 스페인 바야돌리드 르노 공장에서 생산돼 왔으나 지난해 10월부터 부산 소재의 차체부품 제조업체인 동신모텍이 전 세계 판매 물량을 생산해 오고 있다. 이를 위해 르노삼성차는 부산공장 내 생산 부지와 생산 기술 지원 및 부품 공급을 담당하고 부산시는 설비투자와 판매확대를 위한 행정·재정적 지원을 하며, 제조업체, 협력업체, 지방자치단체 간의 상생협력과 동반성장을 위한 모범 사례로 평가받아 왔다. 

지난 1년간의 트위지 수출로 르노삼성차는 부산공장만의 최고 수준의 품질 노하우를 전 세계에 알리는 한편, 부산시가 친환경 자동차 생산 도시로 거듭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 


국내 시장에 초소형 전기차라는 새로운 모빌리티 시대를 연 트위지는 안전성을 강화한 강판 프레임, 4점식 안전벨트, 에어백, 탁월한 제동력의 디스크 브레이크까지 갖추고 있어 우수한 안정감과 편안한 주행을 선사하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배달 서비스 이용이 급증하며 이륜차 등 기존 배달용 모빌리티보다 안전성이 뛰어난 트위지가 새롭게 주목을 받고 있다. 

한편 르노삼성차는 지난 9월 프리미엄 디자인 소형 SUV ‘XM3’의 유럽 수출이 확정되며 르노그룹 내 글로벌 주요 생산기지로서 르노삼성차 부산공장의 경쟁력을 인정받은 바 있다. 

르노삼성차 이해진 제조본부장은 “코로나19 위기 속에서도 탁월한 품질의 제품들을 안정적으로 생산해 냈던 르노삼성차 부산공장의 저력을 바탕으로 현재 르노 트위지와 QM6는 물론 향후 XM3까지 전 세계 소비자들이 ‘메이드 인 부산’ 자동차를 특별히 더 믿고 구매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영창 기자 jyc@automorning.com





자동차 박물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