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4 (금)

  • 맑음동두천 -6.7℃
  • 맑음강릉 0.2℃
  • 맑음서울 -4.2℃
  • 구름조금대전 -3.2℃
  • 맑음대구 -0.3℃
  • 맑음울산 -0.1℃
  • 맑음광주 0.4℃
  • 맑음부산 1.3℃
  • 구름많음고창 -0.8℃
  • 흐림제주 7.1℃
  • 맑음강화 -5.6℃
  • 구름조금보은 -6.7℃
  • 구름많음금산 -5.7℃
  • 맑음강진군 0.8℃
  • 구름조금경주시 -0.1℃
  • 맑음거제 2.4℃
기상청 제공

콘티넨탈, F1 월드 챔피언 루이스 해밀턴의 '익스트림 E' 출전 환영

URL복사


[오토모닝 김의균 기자] 세계적인 기술 기업 콘티넨탈이 자동차 경주의 아이콘 루이스 해밀턴의 익스트림 E시리즈 출전을 환영한다고 공식 발표했다. 콘티넨탈은 익스트림 E 대회 창립 파트너이자 독점 타이어 공급사로서 다양한 극한의 조건을 뛰어넘는 타이어를 공급할 예정이다.

 

새로운 익스트림E 오프로드 레이싱 시리즈 개막이 1년도 남지 않은 가운데, 서아프리카의 관문 세네갈에서는 전기 SUV 이용한 프로 모터스포츠 대회의 참가팀에 대한 윤곽이 점차 드러나고 있다. 특히, 포뮬러원(이하 F1) 월드 챔피언 루이스 해밀턴이 새롭게 창단한 X44 팀이 대회에 출전을 발표해 주목을 받고 있다. 자동차 경주의 아이콘 루이스 해밀턴은 익스트림 E 시리즈 출전 소감을 밝히며 익스트림 E 매료된 이유는 환경에 초점을 맞췄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익스트림 E 시리즈의 목표는 정치인, 지역사회 개최국뿐만 아니라 세계 모터스포츠 팬의 관심을 기후 변화에 집중시키고, 지구 온난화를 1.5°C 제한하기 위한 노력 강화를 독려하는데 있다.

 

루이스 해밀턴은우리 모두는 변화를 일으킬 있는 힘을 지니고 있다레이싱에 대한 사랑에, 지구를 사랑하는 마음을 더해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있다는 것이 나에게는 의미가 있다. 새로운 레이싱 팀을 발표하고 익스트림 E 출전을 확정하게 매우 뿌듯하다 말했다.

 

‘X44’팀의 참가 발표로 현재까지 8 팀이익스트림 E’ 출전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콘티넨탈의 산드라 로슬란익스트림 E 프로젝트 담당자는 최종 준비 과정이 구체화되면서 긴장감이 높아지고 있다 콘티넨탈은 대회 창립 파트너이자 타이어 독점 공급사로서 새롭고 독창적인 익스트림 E 레이스 시리즈에 루이스 해밀턴과 함께 있어 매우 기쁘다. 그의 출전은 시리즈 시즌에 세계의 이목을 집중시키는데 역할을 이라고 말했다.

 

루이스 해밀턴 팀의 이름은 그의 F1 레이싱 번호(44)에서 따왔다. F1 월드 챔피언에 6차례나 오른 해밀턴은 2007 호주 그랑프리로 데뷔했고, 2008 맥라렌과 함께 F1 역사상 최연소 월드 챔피언에 올랐다. 또한 2014~2019 메르세데스와 함께 F1 5승을 추가하며 우승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김의균 기자 kimek@automorning.com

 







자동차 박물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