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2 (목)

  • 구름많음동두천 2.6℃
  • 맑음강릉 4.7℃
  • 맑음서울 5.5℃
  • 맑음대전 5.5℃
  • 맑음대구 8.7℃
  • 맑음울산 7.0℃
  • 구름조금광주 6.2℃
  • 흐림부산 9.1℃
  • 맑음고창 6.1℃
  • 구름조금제주 9.5℃
  • 구름조금강화 4.5℃
  • 맑음보은 1.3℃
  • 맑음금산 2.7℃
  • 구름조금강진군 7.3℃
  • 맑음경주시 7.6℃
  • 맑음거제 9.8℃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르노삼성 XM3, '쾌속질주'…누적 계약대수 1만6000대 돌파

르노그룹 주력 엔진 'TCe 260' 선택 비율 89%…구매 요인 32.8% 외관 디자인 꼽아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르노삼성자동차의 프리미엄 디자인 SUV ‘XM3’가 출시 15일 만에 누적 계약대수 1만6000대를 돌파했다. 

25일 회사에 따르면 XM3는 사전계약 시작인 2월 21일부터 일찌감치 인기몰이를 해왔으며 단 12일만에 사전 계약대수 5500대를 달성한 바 있다. 이후 공식 출고 시점인 3월 9일까지 누적 계약대수 8542대를 기록했다. 

XM3의 누적 계약대수는 총 1만6000대이며 그 중 르노그룹과 다임러가 공동개발한 신형 엔진 고성능 ‘TCe 260’이 가장 많은 고객들의 선택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르노그룹의 새로운 주력엔진인 ‘TCe 260’이 전체 계약 중 89%를 차지했다. 

고급 사양에 대한 선택 비중도 여전히 높다. 전체 ‘TCe 260’ 계약자 가운데 최고급 트림인 RE Signature를 선택한 고객이 85%로 가장 많았으며 RE 트림 계약자가 13%로 그 뒤를 이었다. ‘1.6 GTe’도 마찬가지로, 최고 트림인 LE Plus를 선택한 고객 비중이 69%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이는 최근 실제 매장을 방문한 XM3 출고 고객 대상 설문조사 결과를 통해서도 드러난다. XM3를 구매한 주요 이유에 대해 전체 응답자 중 32.8%의 고객들이 외관디자인을 꼽았다. 동급은 물론, 동급 이상에서도 찾아볼 수 없는 독특한 디자인이 고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것으로 분석된다고 회사 쪽은 설명했다. 

이어서 합리적인 가격(21.4%)이 뒤를 이었는데 아무래도 주 고객층인 젊은 세대의 구매 결정에 있어 가격이 중요한 부분을 차지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다음으로 고급스러운 실내 내장 재질과 10.25”/9.3” 디스플레이 및 앰비언트 라이트 등 실내 디자인(15.1%)과 첨단 사양(12.6%) 등이 고객들의 마음을 움직인 결정적 요소로 나타났다. 전반적으로, 시각적 감성품질이 단연 우수하다는 고객들의 평가였다. 


뿐만 아니라 주행성능(12.1%)도 구매 결정에 큰 역할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정숙성과 연비, 승차감 및 가속력을 두루 갖춘 ‘TCe 260’의 뛰어난 성능이 XM3 구매 고객들의 눈길을 끌었음을 보여준다. 르노그룹과 다임러가 공동개발한 ‘TCe 260’은 신형 4기통 1.3리터 가솔린 직분사 터보 엔진으로, 동급최고수준의 복합연비 13.7km/L을 기록한다. 

특히 설문조사를 통해 주목할 만한 점은, 구매 전 시승이 고객들에게 미친 영향력이다. XM3 시승이 구매에 결정적 영향을 미쳤다고 답한 비율이 93%로 압도적이었다. 즉 XM3의 외관 디자인에 이끌려 영업 거점을 방문한 고객들이, 시승을 하고 나면 차에 대한 만족도가 더욱 높아졌다는 사실을 알 수 있다. 

르노삼성차 김태준 영업본부장은 “XM3는 뭔가 다른 디자인의 SUV를 기다려온 고객들에게는 단비와도 같은 갈증해소제라고 생각한다. 디자인부터 가성비, 감성품질, 첨단사양, 주행성능까지 무엇 하나 빠진 것 없이 젊은 세대의 마음을 사로잡았다”며 “XM3를 한번 타보면 더 특별한 경험을 할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정영창 기자 jyc@automorni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