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4 (월)

  • 흐림동두천 5.6℃
  • 맑음강릉 10.8℃
  • 맑음서울 5.9℃
  • 맑음대전 5.3℃
  • 맑음대구 5.5℃
  • 맑음울산 10.4℃
  • 맑음광주 6.4℃
  • 맑음부산 10.1℃
  • 구름조금고창 7.3℃
  • 구름조금제주 13.3℃
  • 흐림강화 6.1℃
  • 맑음보은 2.3℃
  • 맑음금산 2.9℃
  • 맑음강진군 6.1℃
  • 맑음경주시 8.8℃
  • 맑음거제 8.5℃
기상청 제공

수입차

람보르기니 우루스, 아우토 모토 운트 스포츠 '2020 베스트 카' 선정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람보르기니의 우루스가 지난 6일 독일 자동차 전문지 '아우토 모토 운트 스포트' 독자가 선정한 ‘2020 베스트 카’로 선정됐다. 


12일 회사에 따르면 세계 최초의 슈퍼 SUV 우루스는 경쟁이 매우 치열했던 대형 SUV 및 오프로드 부문에서 수입 자동차 1위에 선정됐다. ‘아우토 모토 운트 스포트'의 ‘베스트 카’는 올해로 44년째 이어져 오고 있는 업계와 자동차 마니아들 사이에서 높게 인정받는 상이다. ‘2020 베스트카’는 유럽 전역 및 중국 13개 자동차 전문지에서 약 10만명이 넘는 독자들이 투표에 참여했다. 


해당 상은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의 회장 겸 CEO, 스테파노 도메니칼리 최고경영자가 독일 슈투트가르트 현지에서 직접 전달받았다. 람보르기니 우루스는 국내에서도 지난해 7월 람보르기니 공식딜러사인 SQDA 모터스(람보르기니 서울)의 정식 인도 시작 이후 2020년 1월까지 총 112대를 인도하는 등 브랜드의 한국 시장 내의 성장을 견인하고 있다. 


한편 람보르기니 우루스는 최고속도 305km/h, 정지상태에서 100km/h까지 이르는데 걸리는 시간은 3.6초에 불과하며, 200km/h까지는 12.8초가 소요된다. 강력한 카본세라믹 브레이크 시스템 덕분에 시속 100km로 주행 중 완전히 정지하는데 걸리는 거리는 33.7 미터에 불과하다. 이 모든 수치들은 동급에서 최고 수준이다. 리터당 출력 162.7hp/L, 출력당 무게비는 3.38kg/hp 역시 동급 최고 수준이다. 


우루스의 4.0리터 V8 가솔린 트윈터보 엔진은 ‘슈퍼 스포츠카의 주행 성능’과 ‘강력한 오프로더’로서의 성능을 모두 갖추기 위해 특별히 다듬어졌다. 슈퍼스포츠카의 성능과 감성을 구현하기 위해 6000rpm의 고회전 영역대에서 650마력의 출력을 뿜어내며, 오프로드 상황에서 강력한 구동력을 담보하기 위해 최대 토크가 2250rpm이다. 


정영창 기자 jyc@automorning.com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