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6 (목)

  • 흐림동두천 -7.5℃
  • 구름많음강릉 0.2℃
  • 구름조금서울 -4.8℃
  • 박무대전 -3.7℃
  • 구름많음대구 -3.4℃
  • 흐림울산 -0.4℃
  • 구름많음광주 0.3℃
  • 흐림부산 0.4℃
  • 흐림고창 -0.7℃
  • 흐림제주 5.3℃
  • 구름많음강화 -5.2℃
  • 흐림보은 -5.8℃
  • 흐림금산 -5.4℃
  • 맑음강진군 0.9℃
  • 흐림경주시 -0.6℃
  • 흐림거제 2.0℃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현대차그룹, 설 맞아 협력사 납품대금 1조원 조기지급

3천여 협력사 자금 부담 완화 위해 납품대금 1조 73억 원 최대 23일 조기 지급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현대차그룹은 협력사의 자금 부담 완화를 위해 납품대금 1조73억원을 당초 지급일보다 앞당겨 설 연휴 전에 지급할 계획이라고 13일 밝혔다. 

현대차그룹은 온누리 상품권 약 117억9000만원을 구매해 설 연휴 전 그룹사 임직원에게 지급하고 설 맞이 임직원 사회봉사 주간동안 소외이웃 및 결연시설 등을 대상으로 전달할 예정이다. 

이번 현대차그룹의 납품대금 조기 지급은 현대차·기아차·현대모비스·현대건설··현대위아 등 6개 회사에 부품 및 원자재, 소모품 등을 납품하는 3000여개 협력사를 대상으로 진행될 계획이다. 협력사들은 현대차그룹으로부터 예정된 지급일보다 최대 23일 일찍 대금을 지급받을 수 있다. 

아울러 현대차그룹은 1차 협력사들도 설 이전에 2, 3차 협력사들에 납품대금을 앞당겨 지급할 수 있도록 유도해 대금 조기 지급의 효과가 확산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현대차그룹은 매년 설, 추석 등 명절 전 협력사들의 자금난 해소를 위해 납품대금을 선지급해왔으며 지난해 설과 추석에도 각각 1조1295억원, 1조4181억원의 대금을 조기 집행한 바 있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자금 수요가 가장 많은 설 명절을 맞아 협력사들의 납품 대금을 앞당겨 지급하기로 결정했다”며 “이 자금이 2, 3차 협력사들에도 골고루 돌아갈 수 있도록 해 협력사 임직원들이 따뜻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현대차그룹은 전통시장 활성화 등 내수 진작을 위해 설 연휴 전 온누리상품권 약 117억 9000만원을 구매했다. 현대차그룹은 지난해 설과 추석에도 각각 127억5000만원, 257억3000만원의 온누리상품권을 구매한 바 있다. 

이번 설에도 약 1만4800여개 우리 농산물을 구매할 수 있는 ‘임직원 온라인 쇼핑몰’을 운영하고 임직원들이 국산 농산물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해 농가 소득 증대에도 힘을 보탤 예정이다. 

한편 현대차그룹은 매년 설 및 추석 연휴 기간 전후를 임직원 사회봉사 주간으로 정하고 그룹 임직원들이 소외이웃 및 사회복지단체를 방문해 생필품과 명절 음식, 온누리상품권 등을 전달하는 나눔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올해는 13~23일까지 약 2주간 현대차그룹 16개 계열사 임직원들이 결연시설과 소외이웃을 방문해 명절 선물 및 생필품을 전달한다. 

정영창 기자 jyc@automorning.com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