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04 (목)

  • 구름많음동두천 24.1℃
  • 구름많음강릉 21.2℃
  • 구름많음서울 25.3℃
  • 구름조금대전 25.0℃
  • 구름많음대구 23.4℃
  • 구름많음울산 21.6℃
  • 구름많음광주 24.1℃
  • 흐림부산 22.3℃
  • 구름많음고창 25.0℃
  • 제주 21.6℃
  • 구름많음강화 23.7℃
  • 구름조금보은 24.4℃
  • 구름많음금산 23.6℃
  • 흐림강진군 23.8℃
  • 구름많음경주시 22.5℃
  • 흐림거제 22.9℃
기상청 제공

기아차, K3 GT 출시…1993만원부터

1.6 터보 엔진과 7단 DCT 조합 최고출력 204마력, 복합연비 12.2 km/ℓ 확보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기아자동차가 고성능 엔진을 갖춘 K3 GT 라인업을 4일 출시했다. 스포치한 디자인 요소를 가미해 ‘진정한 스팅어 동생’으로 불릴 만한 4도어 세단형 모델과 패스트백 스타일의 5도어 모델까지 갖추고 다양한 수요층을 공략한다는 전략이다.


K3 GT는 1.6터보 엔진을 적용해 최고출력 204마력(PS), 최대토크 27.0kgf·m의 스포티한 주행성능을 발휘한다. 1.6 터보 엔진은 급가속시 순간적으로 토크량을 높여 가속력을 끌어 올리는 오버부스트를 지원하고 일상 주행에서 주로 활용되는 1500rpm~4500rpm 영역대에서 최대 토크를 발휘해 운전의 즐거움을 느끼게 해준다. 

또한 경제성과 편의성을 모두 갖춘 7단 DCT를 적용해 가속 응답성을 높이고 1ℓ당 12.2km를 주행할 수 있는 높은 수준의 연비를 달성했다.(4도어 모델, 복합연비 기준)

후륜 멀티링크 서스펜션 및 튜닝 스프링을 적용해 승차감과 선회 안정성을 확보하고, 전륜 브레이크 사이즈를 증대시켜 동력성능에 걸맞은 제동성능을 구현했으며, 스티어링 기어비를 높여 조향 응답성을 향상시켰다. 아울러 기아차는 운전자가 K3 GT의 파워풀한 주행성능을 오감으로 느낄 수 있는 감성 요소를 적용해 운전의 재미를 높였다. 


K3 GT는 주행모드 통합제어 시스템을 적용해 에코, 스포츠, 컴포트, 스마트 등 4개의 드라이브 모드를 구현했으며 주행중 운전자가 기어노브를 S단으로 변속하면 현재 모드에 상관없이 바로 스포츠 모드로 전환돼 조작의 직관성을 높였다. 

특히 실내에서 들리는 주행음을 다이내믹하게 만들어주는 ‘전자식 사운드 제너레이터(ESG)’를 적용했으며 각각의 드라이브 모드별로 전자식 사운드 제너레이터(ESG)의 주행음, 변속 타이밍 및 가속감을 다르게 세팅해 차별화된 주행감성을 제공한다.

또한 센터페시아 및 앞좌석 인사이드 도어 핸들 가니쉬부에 6가지 색상을 선택할 수 있는 가변형 도트패턴 무드조명을 적용해 시각적인 즐거움을 더했다. 

이외에도 △뛰어난 그립력으로 안정적인 코너링을 도와주는 미쉐린(PS4) 썸머타이어와 △빌스타인 모노튜브 쇽업소버, 강화스프링, 스태빌라이저 바, 강화부시 컨트롤암 등으로 구성된 튜온 패키지를 옵션으로 운영해 다이내믹한 주행성능을 한 층 더 강화할 수 있도록 했다.


기아차는 K3 GT만의 다이내믹함을 나타낼 수 있는 전용 내외장 디자인으로 고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계획이다.  K3 GT의 전면부에는 GT엠블럼과 그릴 안쪽에 레드 칼라 포인트를 더한 강인한 인상의 다크크롬 레드포인트 라디에이터 그릴이 적용됐다.  

측면부는 블랙 하이그로시 포인트 칼라가 적용된 아웃사이드 미러커버와 GT전용 사이드실 몰딩, 중앙부에 레드 칼라 포인트를 더한 18인치 전면가공 알로이 휠로 역동적인 디자인을 선보였다.  

후면부 또한 블랙 하이그로시 포인트 칼라를 적용한 리어스포일러와 리어 디퓨저를 통해 기능성과 심미성을 동시에 확보했으며, 듀얼 머플러는 파워풀하게 튜닝한 배기음과 어우러져 업스케일 퍼포먼스에 걸맞은 이미지를 구현한다.  

K3 GT는 다이내믹하고 스포티한 세단 타입의 4도어와 날렵한 이미지를 극대화한 5도어 2가지 바디타입으로 운영된다.  5도어 모델은 C 필러의 각도를 완만하게 디자인해 매끈한 루프라인을 갖췄으며 쭉 뻗은 측면 글라스로 쿠페와 같은 날렵한 측후면을 구현했다. 

후면부는 △점등부를 슬림하게 디자인해 미래지향적 이미지를 연출한 리어콤비램프 △미려한 루프라인을 완성하고 공력성능을 개선한 리어스포일러 △다이내믹한 이미지의 듀얼머플러와 범퍼 하단 리어 디퓨저 등 4도어 모델에서 선보인 스포티한 디자인을 계승해 5도어 모델만의 역동적인 외관을 완성했다.  


실내는 좌석과 등받이 양쪽에 볼스터(지지대) 크기를 키워 신체 지지성을 강화하고 레드 칼라포인트 GT 로고를 적용한 GT 전용 튜블러 시트와 D컷 스티어링 휠, 패들쉬프트, 알로이 페달 등을 적용해 고성능 이미지에 부합하는 실내를 연출했다. 컬러는 GT 전용 신규 칼라인 오렌지 딜라이트를 포함한 8종의 외장 컬러와 블랙 단일 내장 컬러로 운영한다.  

K3 GT의 가격은 △4도어 GT Basic(M/T) 1993만원, GT Basic 2170만원 GT Plus 2425만원 △5도어 GT Basic 2224만원, GT Plus 2464만원으로 운영된다.  

한편 기아차는 이날 기본 안전사양을 강화한 2019 K3도 함께 출시했다. 2019 K3와 K3 GT 모든 트림에는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전방 충돌 경고(FCW)는 물론 차로 이탈 방지 보조(LKA), 차로 이탈 경고(LDW), 운전자 주의 경고(DAW), 하이빔 보조(HBA)가 기본 적용된다. 

또한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SCC), 후측방 충돌 경고(BCW) 등을 옵션으로 운영해 고객 선택 폭을 넓혔다. 2019 K3는 트렌디 1571만원, 럭셔리 1796만원, 프레스티지 2012만원 노블레스 2199만원으로 운영된다. 

기아차 관계자는 “K3 GT는 차별화된 주행성능을 갖추고 전자식 사운드 제너레이터와 가변형 도트패턴 무드 조명 등을 적용해 운전자가 역동적인 주행성능을 오감으로 느끼도록 했다”며 “동급 터보 모델에서 느낄 수 없었던 새로운 경험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정영창 기자 jyc@automorning.com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