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9 (금)

  • 구름조금동두천 14.6℃
  • 구름조금강릉 16.8℃
  • 연무서울 15.1℃
  • 연무대전 14.3℃
  • 구름조금대구 16.3℃
  • 구름조금울산 16.6℃
  • 구름조금광주 15.7℃
  • 맑음부산 17.2℃
  • 구름조금고창 14.5℃
  • 구름많음제주 16.1℃
  • 맑음강화 14.9℃
  • 구름많음보은 14.8℃
  • 구름많음금산 13.2℃
  • 구름조금강진군 15.6℃
  • 구름많음경주시 16.6℃
  • 구름많음거제 17.0℃
기상청 제공

중고차

"BMW 5시리즈, 중고차시장서 거래량 늘어나"

SK엔카닷컴데이터분석, 8월말 5시리즈 판매량 전주대비 33% 증가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화재사건으로 곤욕을 치르고 있는 BMW 차량거래가 중고차시장서 점차 늘어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SK엔카 직영 온라인 플랫폼 SK엔카닷컴에 따르면 최근 BMW 판매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이슈였던 5시리즈 판매가 8월 중순 바닥을 찍은후 최근 반등세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5시리즈(2015년식) 판매는 BMW의 리콜 발표가 있었던 7월말 이후 내리막길을 걸었다. 7월30일부터 8월5일까지 일주일 동안의 판매량은 전주(7/23~7/29) 대비 30% 감소했다. 이후 8월 2주차(8/6~8/12)는 전주대비 28.6% 감소했고, 3주차(8/13~8/19)에도 20% 감소했다. 

감소세는 4주차(8/20~8/26)에 멈춰 그 전주와 같은 판매량을 유지했다. 이후 반전이 시작돼 5주차(8/27~9/2) 들어 전주대비 33.3% 판매가 늘었다. 5시리즈 구매 문의 또한 7월말 이후 줄어들다가 8월 4주차에 전주대비 12.7%, 5주차에는 23.9% 증가했다. 

이번 화재사건의 핵심 모델이었던 520d(2015년식) 거래도 증가하고 있다. 8월 1주차에는 전주대비 40% 판매가줄고, 2주차에는 50% 이상 판매가 줄었었다. 3주차에도 전주와 비슷하다가, 4주차에 소폭 판매가 늘었다. 3주간 저점이던 판매량은 5주차에 전주대비 17.1% 증가했다. 구매문의 또한 4주차에 17.5%, 5주차에 40.4% 전주보다 늘면서 구매의향이 증가하고 있음을 보여줬다. 

이러한 추세는 다른 모델에서도 나타났다. BMW 인기모델이면서 화재사건을 피해가지 못했던 320d(2015년식)도 8월 중순 이후 판매와 구매문의가 증가하는 경향을 나타냈다. 또한 BMW 전체모델판매는 8월 3주차에 가장 낮았다가 4주차에는 전주대비 11.6% 증가했고, 5주차에는 전주대비 1.5% 하락했지만 3주차 저점대비로는 10% 상승한 수치였다. 

SK엔카닷컴 관계자는 “BMW 구매를 계획했던 소비자들이 최근 한달동안 구매를 망설이다가 8월중순이후 시세 하락폭이 커지자 실수요자 중심으로 구매가 이뤄지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여기에는 딜러들의 대응도 영향을 미친것으로 추측된다"며 "딜러는 매매차량이 판매되지않으면 시장상황을 고려해 가격을 조정하는 경향이 있는데, 8월 4주차에 5시리즈 가격조정이 전주대비 31.6% 증가했다"고 덧붙였다. 

정영창 기자 jyc@automorning.com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