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01 (금)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르노삼성, 'QM6 GDe' 가솔린 모델 출시…2480만~2850만원

2.0ℓ 자연흡기 GDI 가솔린 엔진·자트코 무단변속기 장착·복합 공인 연비 11.7km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르노삼성이 ‘QM6 GDe’ 가솔린 모델과 2018년형 QM6를 1일 공식 출시했다. 

QM6 GDe는 2.0ℓ 자연흡기 GDI 가솔린 엔진을 적용했다. 또 일본 자트코사의 최신 무단변속기를 얹었다. 최고 출력 144마력, 최대 토크 20.4kg·m로 복합 공인 연비는 리터 당 11.7km (17&18인치 타이어 장착 기준)에 달한다. 

특히 QM6 GDe의 공인 연비는 동급의 중형 가솔린 SUV는 물론, 준중형과 일부 소형 가솔린 SUV보다도 뛰어난 연료 효율을 자랑한다는게 회사 쪽 설명이다. 
 
르노삼성은 QM6 GDe를 선보이면서 가솔린 엔진 자체의 특징인 저소음에 만족하지 않고, 동급 최상의 정숙성을 확보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였다. 전 트림에 차음 윈드쉴드 글라스(앞유리)를 기본 적용하고, 소음 유입 가능성이 있는 차체 곳곳에 다양한 흡·차음재를 추가로 보강했다. 

또한 QM6 GDe는 인체공학적 설계로 최적의 착좌감을 자랑하는 앞뒤좌석 시트와 중형 SUV 중 최대의 뒷좌석 무릎 공간을 제공해 세단 수준의 높은 정숙성과 함께 편안하고 부드러운 주행감을 자랑한다. 


아울러 QM6 GDe에는 전 트림 기본으로 적용돼 있는 운전자 피로도 경보 시스템(UTA)을 비롯해 8.7인치 대화면 세로형 S-Link 디스플레이 내비게이션, 센터포인트®2가 적용된 BOSE® 서라운드 사운드 시스템, 시동을 끈 후 운전자가 차량에서 약 2m 가량 멀어지면 자동으로 문이 잠기는 오토클로징 시스템, 자동 긴급제동 시스템, 전방추돌 경보시스템, 차선 이탈 경보시스템, 사각지대 경보시스템 등 첨단 사양들을 적용했다. 
 
새롭게 출시된 QM6 GDe 모델의 가격은 부가세를 포함해 △SE 트림 2480만원 △LE 트림 2640만원 △RE 트림 2850만원으로 같은 사양의 디젤 모델과 비교해 290만원 낮은 가격에 책정됐다.
 
박동훈 르노삼성 대표이사는 “르노삼성자동차는 가솔린 SUV 불모지나 다름없던 국내시장에서 이전 모델인 QM5 가솔린 모델로 소비자에게 큰 호평을 얻은 바 있다”며 “새로 출시한 QM6 GDe 모델 역시 놀라운 경제성과 정숙성, 공간 활용성으로 더 많은 소비자의 선택과 만족을 이끌어 내며 최상의 도심형 중형 SUV로 자리매김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르노삼성은 편의사양을 대폭 개선한 2018년형 QM6도 선보였다. LED 전방 안개등을 추가했고 1열은 컵홀더 디자인을 변경했다. 또 활용도가 높아진 트렁크 공간도 소비자의 편의성을 향상시켰다. 아울러 RE 트림 이상에 아메시스트 블랙 신규 컬러를 추가했다.  

정영창 기자 jyc@automorning.com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