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5 (목)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부품

전체기사 보기

현대모비스, 스페인에 폭스바겐 전기차 배터리시스템 전용 공장 착공…2026년 양산 목표

서유럽 첫 전동화 전용 공장…고객사 거점 인근에서 직서열 방식으로 공급 2030년까지 1700억원 투자…연 36만대 배터리시스템 양산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현대모비스가 유럽 자동차 시장의 중심인 스페인에 폭스바겐향 배터리시스템(BSA : Battery System Assembly) 전용 공장을 짓는다. 현대모비스는 현재 한국과 중국, 체코에 배터리시스템 생산공장을 운영 중이며, 미국과 인도네시아에도 전동화 핵심부품 거점을 건설하고 있다. 이번 스페인 공장은 유럽 자동차 시장의 중심인 서유럽에 본격 진출했다는 것과 글로벌 고객사로의 공급을 위한 전용 공장이라는 점에서 큰 의미를 갖는다. 현대모비스는 23일(현지시간) 스페인 나바라(Navarre)주에서 폭스바겐에 공급할 전기차용 배터리시스템 공장 착공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2026년 양산을 목표로 건설되는 스페인공장 착공식에는 마리아 치비떼 주지사와 현지 정부 주요 인사, 고객사 임원 등 100여 명의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스페인 공장은 현대모비스의 핵심 사업방향인 ‘전동화’와 ‘글로벌 수주 확대’라는 막중한 임무를 수행하게 된다. 현대모비스는 지난해 폭스바겐과 대규모 BSA 공급계약을 체결하며, 전동화사업 경쟁력을 토대로 외연을 확장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BSA는 배터리가 전기차에서 안전하고 효율적으로 작동할 수 있도록 배터리팩에 제어





기획

더보기


자동차 박물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