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2 (금)

  • 맑음동두천 2.0℃
  • 구름많음강릉 9.6℃
  • 맑음서울 6.3℃
  • 박무대전 4.9℃
  • 맑음대구 7.9℃
  • 맑음울산 9.6℃
  • 맑음광주 7.9℃
  • 맑음부산 10.7℃
  • 맑음고창 4.0℃
  • 구름조금제주 15.0℃
  • 맑음강화 5.0℃
  • 구름많음보은 1.8℃
  • 구름많음금산 2.4℃
  • 맑음강진군 7.8℃
  • 구름조금경주시 7.7℃
  • 구름조금거제 10.5℃
기상청 제공

콘티넨탈, 시큐리티매터스와 협업 천연고무 이력 추적 위한 마커 기술 테스트 진행

URL복사


[오토모닝 김의균 기자] 콘티넨탈이 시큐리티매터스와 협력 계약을 체결하고 천연고무 마커 기술 개발 및 테스트에 나선다고 13일 밝혔다. 


천연고무 마커 기술은 향후 콘티넨탈의 타이어와 고무 제품의 전체 가치 사슬에 있어 투명성, 추적성을 높이는데 기여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특별한 보안 기능을 제공하는 마커 물질을 사용하면 천연고무에 정확한 원산지 정보를 입력해 보이지 않는 무형의 라벨링이 가능하다. 


특별히 제작된 특수 판독 장치와 소프트웨어를 사용해 천연고무에 대한 정보를 판독할 수 있으며, 언제라도 원산지 정보를 정확하게 분별할 수 있다. 또한 기술 사업화의 과정에서 마커 기술과 위조 및 변조 방지 기술로 알려진 블록체인 기술과의 연결도 고려할 수 있다. 


콘티넨탈 타이어 지속가능성 총괄 클라우스 페치크는 "우리는 향후 타이어에 사용하는 천연고무가 완전히 지속가능한 방식으로 검증 가능하게 제작 및 공급되는지 확인하기 위해 이 마커 기술을 테스트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우리는 모든 재료를 책임 있는 출처로부터 조달받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혁신적인 기술과 디지털화가 이에 중요한 기여를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콘티넨탈은 늦어도 2050년까지 전 세계 타이어 생산에 사용하는 모든 재료를 책임 있게 조달할 계획이다.두 프로젝트 파트너의 광범위한 실험실 테스트는 성공적이었다. 그 예로, 현재 시험 중인 다양한 마커 물질은 천연고무 라텍스(‘고무나무에서 고무 베일 테스트 섹션까지’)와 타이어의 가공 및 가황 처리된 천연고무(‘고무 베일에서 타이어 테스트 섹션까지’)에서 모두 검출되었으며, 최종 제품의 형태와 성능에 영향을 주지 않고 검출되었다. 


콘티넨탈과 시큐리티매터스는 현재 고무 추출 과정에서 더 큰 규모로 사용될 새로운 마커 기술 개발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시큐리티매터스의 설립자이자 CEO인 하가이 알론(Haggai Alon)은 “콘티넨탈과의 협업은 고무 제품의 고유하고 변하지 않는 화학 기반 바코드를 통해 고무제품의 물리적, 디지털 추적을 보장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콘티넨탈과 함께 이 마커 기술을 사용해 천연고무 공급망의 투명성을 더욱 향상시키고자 한다”고 덧붙였다. 


올해 뮌헨 IAA 모빌리티에서 프리미엄 타이어 제조업체 중에서는 최초로 지속가능한 타이어 콘셉트인 ‘콘티 그린콘셉트’을 대중에게 선보였다. 


이러한 콘셉트 연구를 통해 콘티넨탈은 지속가능한 승용 타이어의 현재와 미래의 기술에 대한 전망을 제공하고, 투명하고 추적 가능한 천연고무의 조달에 관한 다양한 활동을 다시 한번 강조한다. 또한, 이번 IAA 모빌리티에서는 폭스바겐의 ID. LIFE 콘셉트카에 탑재된 책임 있게 조달된 천연고무를 독점적으로 사용하는 콘티넨탈의 콘셉트 타이어도 선보였다. 콘티넨탈의 에코콘택트6시리즈 타이어를 기반으로 제작된 콘셉트 타이어는 친환경적인 타이어 제작 기술을 포함하고 있으며, 단기간 내 양산이 가능하다. 


콘티넨탈과 시큐리티매터스 간의 협력은 콘티넨탈의 스타트업 기업인 코페이스(Co-Pace)에 의해 시작되었다. 코페이스의 목표는 신흥 기업과 콘티넨탈의 사업부 간의 연결을 중개, 홍보 및 활용하는 것이다. 코페이스 글로벌 기술 전문가팀이 주력하고 있는 분야는 첨단 소재, 자율주행 시스템, 인공지능, 데이터 보안, 차세대 배터리, 첨단 드라이브 시스템, 그리고 스마트 시티다. 


김의균 기자 kimek@automorning.com 




기획

더보기


자동차 박물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