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6 (금)

  • 구름많음동두천 23.2℃
  • 구름많음강릉 27.6℃
  • 구름많음서울 26.2℃
  • 구름많음대전 25.6℃
  • 맑음대구 25.0℃
  • 맑음울산 24.9℃
  • 맑음광주 25.3℃
  • 맑음부산 26.9℃
  • 맑음고창 24.0℃
  • 맑음제주 26.6℃
  • 구름많음강화 23.8℃
  • 구름조금보은 24.2℃
  • 맑음금산 23.4℃
  • 맑음강진군 24.5℃
  • 맑음경주시 22.7℃
  • 맑음거제 24.9℃
기상청 제공

한국타이어, 폭스바겐 순수 전기 SUV 모델 ‘ID.4’에 신차용 타이어 공급

URL복사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한국타이어가 폭스바겐 브랜드 최초 순수 전기 SUV 모델 ‘ID.4’에 전기차용 초고성능 타이어 ‘벤투스 S1 에보3 ev’를 신차용 타이어(OET;Original Equipment Tire)로 공급한다고 22일 밝혔다. 

‘ID.4’는 폭스바겐이 본격적인 전기차 전환 선언과 함께 처음으로 선보인 순수 전기 SUV이다. 폭스바겐의 전동화 시대 포트폴리오를 책임질 시초 모델인 만큼 부품에 있어서도 차량의 성능을 최상으로 이끌 최고만을 선택한다. 

한국타이어는 이러한 폭스바겐의 전략적 모델에 신차용 타이어를 18인치부터 21인치 고인치 라인업까지 공급하며 최고의 기술력과 품질 경쟁력을 입증 받았다. 특히 ‘ID.4’와 함께 듀얼모터와 사륜구동(AWD)으로 퍼포먼스가 뛰어난 ID.패밀리 고성능 모델 ‘ID.4 GTX’에도 신차용 타이어를 함께 공급한다. 

이번에 신차용 타이어로 공급하는 ‘벤투스 S1 에보3 ev’는 전기차에 최적화된 전기차용 초고성능 타이어이다. 강력한 주행성능을 구현하면서도 무게와 소음, 회전저항 등을 최소화해 ‘ID.4’의 성능을 가감 없이 발휘하게 해주는 것이 특징이다. 엔진음이 없는 전기차 특성에 맞춘 트레드 패턴을 적용해 노면 소음을 최소화했다. 


공급하는 19인치, 20인치, 21인치 라인업 중에는 펑크를 스스로 봉합하는 실가드 타이어가 있어 더욱 특별하다. 실가드 타이어는 외부 충격으로 인해 펑크가 발생하더라도 내부에 도포된 점성이 있는 특수 봉합제인 실란트(Sealant) 물질이 즉각적으로 균열을 메워 내부 공기가 밖으로 유출되지 않아, 지름 5mm까지는 즉각적으로 봉합할 수 있어 펑크 상황에서도 지속적인 주행을 가능하게 한다. 실란트 물질을 자체적으로 제작할 수 있는 기술은 글로벌 톱 타이어 기업만이 가지고 있어 타이어 기업의 기술력을 가늠할 수 있는 척도로 여겨진다는게 회사측 설명이다. 

한국타이어는 폭스바겐과 신차용 타이어 공급 외에도 다양한 전기차 프로젝트들을 함께하고 있다. 올해 7월 폭스바겐의 ‘ID.4 미국 투어’ 프로젝트 차량에 전기차용 타이어 ‘키너지 AS ev’장착해 약 5만 7천 km에 달하는 미대륙을 횡단을 시작했으며, 지난해에는 'ID.3'와도 약 2만 km를 운행하며 독일 내 주행 네트워크를 점검하는 'ID.3 독일 투어'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한편 한국타이어의 전기차용 초고성능 타이어 ‘벤투스 S1 에보3 ev’는 ‘ID.4’ 뿐만 아니라 포르쉐와 아우디의 최초 순수 전기 스포츠카 ‘타이칸’과 ‘e-트론 GT(e-tron GT)’에 신차용 타이어로 공급되는 등 글로벌 최상위 전기차 타이어 기술력을 선보이고 있다. 

한국타이어는 자동차 시장의 변화에 한 발 앞서 대응하며 전기차가 상용화되기 전부터 전기차 세그먼트별 맞춤형 기술 개발 전략을 세워 관련 기술력을 축적해 왔다. 이를 통해 세계 최고 권위의 전기차 레이싱 대회 ‘포뮬러 E’에 2022/23 시즌부터 전기차 타이어를 독점 공급할 파트너로 선정되는 등 전기차 타이어 시장의 강자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정영창 기자 jyc@automorning.com  
 



기획

더보기


자동차 박물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