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9 (일)

  • 맑음동두천 12.0℃
  • 맑음강릉 18.1℃
  • 황사서울 13.2℃
  • 황사대전 15.6℃
  • 황사대구 20.8℃
  • 황사울산 18.4℃
  • 황사광주 16.4℃
  • 황사부산 17.4℃
  • 맑음고창 14.2℃
  • 황사제주 20.3℃
  • 맑음강화 13.5℃
  • 구름많음보은 15.2℃
  • 맑음금산 15.1℃
  • 구름조금강진군 17.4℃
  • 맑음경주시 18.8℃
  • 구름조금거제 17.4℃
기상청 제공

앨리슨 트랜스미션, 작년 현대 카운티 제주 판매 전년비 19% 성장

URL복사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앨리슨 트랜스미션의 T1000 모델 전자동 변속기가 장착된 현대자동차 카운티(오토)가 지난해 제주도에 총 23대가 등록됐다. 이는 2019년보다 19% 성장한 수치이며, 작년 제주도에 등록된 카운티 오토 차량은 제주 지역 전체 카운티 등록량의 절반 가까이(48%)를 기록했다. 

16일 앨리슨 트랜스미션에 따르면 지난해 카운티는 제주에서 주로 관광용으로 판매됐다. 제주도와 도관광협회에 따르면 지난해 제주도를 방문한 관광객 수는 1000만명 이상에 이른다. 이는 2019년보다 33% 줄은 수치이지만, 여행 업계는 코로나 한파로 지난해 여행업계 전반이 어려운 시기를 보낸 것을 감안했을 때 비교적 선방한 것으로 보고 있다. 

카운티 오토 차량은 수동에 비해 운전 편의성, 연료 효율성, 경제성 등이 뛰어나다. 오토 차량 운전자는 클러치 조작과 기어 변속을 하지 않아도 되기 때문에 장기간 운전을 하더라도 수동 차량의 경우보다 체감하는 피로도가 현격히 적다. 

또 앨리슨 트랜스미션의 전자동 변속기는 오랜 시간 축적된 데이터 기반으로 최적의 기어 변속을 하기 때문에 연료 효율성이 좋다. 유지보수 측면에서도 오토 차량은 정기적으로 변속기 오일 교체만 하면 된다. 수동 차량처럼 클러치나 브레이크 관련 부품 교체가 필요 없다. 

이경미 앨리슨 트랜스미션 코리아 사장은 "지난해 해외 여행을 가지 못하는 여행객들이 대체지로 제주도를 많이 찾으면서 관광용 카운티 수요가 늘어났다"며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도 고객들은 더욱 경제적이고 생산적인 변속기를 찾을 것으로 보이기 때문에 전국 주요 거점 도시를 중심으로 영업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고 말했다. 

정영창 기자 jyc@automorning.com
 


기획

더보기


자동차 박물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