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9 (일)

  • 맑음동두천 12.0℃
  • 맑음강릉 18.1℃
  • 황사서울 13.2℃
  • 황사대전 15.6℃
  • 황사대구 20.8℃
  • 황사울산 18.4℃
  • 황사광주 16.4℃
  • 황사부산 17.4℃
  • 맑음고창 14.2℃
  • 황사제주 20.3℃
  • 맑음강화 13.5℃
  • 구름많음보은 15.2℃
  • 맑음금산 15.1℃
  • 구름조금강진군 17.4℃
  • 맑음경주시 18.8℃
  • 구름조금거제 17.4℃
기상청 제공

수입차

벤츠코리아, 올해 9종 신차 내놓고 6년 연속 판매 1위 도전

더 뉴 S클래스· 순수전기차 2종 등 7종 완전 변경과 2종의 부분모델 선보여

작년 67억원 기부, 누적 301억원 돌파…올해는 지속가능성 위한 탄소 중립 실현에 무게

EQ 인프라 확대 및 AMG 브랜드 센터 신축 등 네트워크 지속 투자 통해 프리미엄 서비스 제공

URL복사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올해 순수 전기차 더 뉴 EQA와 더 뉴 EQS 2종과 럭셔리 플래그십 세단 S클래스의 7세대 완전 변경 모델인 더 뉴 S클래스 등 7종의 완전 변경모델 등 올해 모두 9종의 신차를 내놓고 6년 연속 수입차판매 1위에 도전한다. 벤츠 코리아는 지난해 7만6879대를 판매해 5년 연속 수입차 판매 1위를 이어갔다.

벤츠 코리아는 27일  온라인을 통해 신년 기자간담회를 열고 올해 사업계획과 포부를 발표했다. 이달 1일 부임한 토마스 클라인 신임 대표이사 사장이 취임 후 첫 공식 석상에서 새로운 시작에 대한 포부를 전했고 벤츠 코리아의 제품 및 고객 서비스 전략, 사회공헌 성과 및 계획 등에 대한 발표가 진행됐다. 

5년 연속 국내 수입차 시장 1위…올해 7종 완전 변경 모델·2종 부분 변경 모델 출시= 벤츠 코리아는 작년 한 해 A-클래스 최초의 세단 더 뉴 A클래스 세단을 포함한 8종의 완전 변경 모델과 베스트셀링 E클래스를 포함한 6종의 부분 변경 모델을 출시했다. SUV(13.4%), 메르세데스-AMG(60.3%), 그리고 전동화 모델(63.1%) 세그먼트에서 2019년 대비 큰 성장률을 보였다. 지난해 총 7만6879대의 판매고를 올리며 5년 연속 수입차 시장 1위를 지켰다. 

벤츠 코리아는 올해 궁극의 럭셔리를 제공하는 메르세데스-마이바흐, 고성능 메르세데스-AMG, 전기차 브랜드 메르세데스-EQ를 중심으로 7종의 완전 변경 모델 및 2종의 부분 변경 모델을 출시한다. 

메르세데스-벤츠의 정수를 담은 세계 최고의 럭셔리 플래그십 세단 S-클래스의 7세대 완전 변경 모델인 더 뉴 S클래스를 비롯해 더 뉴 C클래스를 출시하며 세단 라인업을 강화하는 동시에, 프리미엄 4-도어 쿠페 CLS의 3세대 부분 변경 모델 더 뉴 CLS 및 G클래스의 새로운 엔진 라인업 G400d를 선보인다. 

올해 창립 100주년을 맞이하는 메르세데스-마이바흐는 브랜드 최초의 SUV인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GLS와 최고급 럭셔리 세단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S클래스의 완전 변경 모델을 출시한다. 

또한 메르세데스-AMG는 베스트셀링 메르세데스-AMG GT-4도어 쿠페의 부분 변경 모델을 비롯해 다양한 SUV 패밀리의 고성능 모델을 소개하며 라인업을 굳건히 한다. 특히 메르세데스-EQ 브랜드는 새로운 순수 전기차 2종, 더 뉴 EQA와 더 뉴 EQS의 EQ 전용 충전 솔루션을 출시해 프리미엄 브랜드 중 가장 다양한 순수 전기차 라인업을 제시하며 차세대 친환경 모빌리티를 선도할 계획이다. 


누적 금액 301억 원 돌파…올해 '탄소 중립'·'지속가능성' 주제 새로운 사회공헌활동 추가= 벤츠 코리아는 지난해 총 18억원을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외계층을 위해 기부했으며 스포츠와 기부가 결합된 나눔 문화 확산 캠페인 ‘기브앤 레이스 버추얼 런(GIVE ‘N RACE Virtual Run)’을 언택트 방식으로 두차례 개최하며 나눔 문화 확산을 이어갔다. 

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기브앤 레이스 참가자들의 기부금을 포함해 작년 한 해 동안 기부금 약 67억원을 사회에 환원하며 현재까지 누적기부금액 301억원을 기록했다. 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올해 환경에 초점을 두고 ‘탄소 중립’을 실현시켜 나가기 위한 새로운 활동을 펼쳐 나갈 계획이다. 

지속적인 인프라 확충 및 적극적 투자= 벤츠 코리아는 지난 한 해 동안 총 14개의 전시장과 서비스센터 등을 신규 오픈하고 리노베이션 하는 등 공격적으로 네트워크를 확장했다. 현재 전국 총 59개의 공식 전시장과 71개의 공식 서비스센터, 22개의 공식 인증 중고차 전시장 등을 갖춰 수입차 단일 브랜드 기준 최대 규모 수준의 네트워크 및 인프라를 통해 고객 서비스를 지속해서 강화하고 있다. 

올해에는 전동화 모빌리티 인프라를 구축하기 위한 투자를 지속한다. 벤츠 코리아는 전기차 관련 인프라 확대를 위해 EQ 전용 충전시설과 전기차 전문 기술 인력과 서비스 어드바이저가 상주하는 EQ 전용 서비스센터를 전국 서비스센터로 확대해 친환경 모빌리티 환경 구축에 속도를 낼 계획이다. 

이 밖에도 프리미엄 고성능 브랜드 메르세데스-AMG의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도록 꾸며진 단독 공간 ‘AMG 브랜드 센터’를 국내 최초, 전세계에서는 7번째로 강남구 신사동에 오픈할 예정이다. 


디지털 고객 경험 향상 통한 차별화된 서비스 제공= 벤츠 코리아는 지난 2019년 통합 디지털 세일즈 플랫폼인 ‘세일즈 터치’를 처음 도입한 데 이어 2020년에는 애프터세일즈 서비스 주요 과정을 언택트 방식으로 이용할 수 있는 ‘디지털 서비스 드라이브(Digital Service Drive)’를 지난해 본격 시작했다. 

올해도 온∙오프라인을 넘나드는 매끄럽고 유연한 고객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디지털 플랫폼을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 전세계 최초로 한국에서 서비스를 시작하는 모바일 멤버십 프로그램인 “메르세데스 미 케어 (Mercedes me Care)” 애플리케이션은 50개 이상의 파트너사들과의 제휴를 통해 메르세데스-벤츠 고객들을 위한 로열티 혜택을 제공하며 세차, 대리운전, 골프 예약 등의 다양한 라이프스타일 관련 예약 서비스도 새롭게 제공한다. 

이외에도 벤츠 코리아는 고객이 마음에 드는 차량을 탐색하고 계약까지 가능한 ‘온라인 세일즈 플랫폼’을 새롭게 구축하고 공식 서비스센터 결제 기능을 지원하는 ‘DSD 페이(DSD Pay)’의 도입을 추진하는 등 고객의 디지털 경험 향상을 통해 차별화된 서비스 제공에 초점을 맞출 계획이다. 

벤츠 코리아 토마스 클라인 신임 대표이사 사장은 “고객의 신뢰와 사랑 속에서 성장을 거듭하고 있는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의 신임 사장으로 부임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메르세데스-벤츠의 매력과 놀라운 경험이 소중한 저희 고객 마음에 닿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는 한편 전세계 자동차 산업이 지속가능한 미래 모빌리티 시대를 대비하며 격변기를 맞은 이 시기에 끊임 없이 혁신을 추구할 것”이라고 포부를 전했다. 



정영창 기자 jyc@automorning.com 



기획

더보기


자동차 박물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