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5 (토)

  • 맑음동두천 -4.1℃
  • 맑음강릉 4.9℃
  • 맑음서울 -0.9℃
  • 흐림대전 -1.5℃
  • 맑음대구 0.5℃
  • 맑음울산 5.2℃
  • 맑음광주 2.1℃
  • 맑음부산 3.7℃
  • 구름많음고창 1.4℃
  • 구름조금제주 8.2℃
  • 맑음강화 -0.3℃
  • 맑음보은 -3.8℃
  • 흐림금산 -3.4℃
  • 구름조금강진군 0.5℃
  • 맑음경주시 3.5℃
  • 구름조금거제 4.2℃
기상청 제공

수입차

아우디폭스바겐, 초록빛 꿈꾸는 통학로 및 교실숲 조성

URL복사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그룹사장 르네 코네베아그)와 비영리단체(NPO) 파트너인 (재)한국사회투자(대표 이종익)가 서울특별시와 함께 하는 '초록빛 꿈꾸는 통학로' 프로젝트의 두 번째 통학로를 개통했다.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의 대표적인 환경사업인 '초록빛 꿈꾸는 통학로'는 기후변화와 대기질 등 급변하는 환경문제에 대한 대응력을 높이기 위해 서울시가 2022년까지 총 3000만 그루의 나무를 심는 '2022-3000, 아낌없이 주는 나무심기 프로젝트’의 일환이다.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는 학교 주변을 생활권 초록빛 공간으로 조성하고 미래인재들을 위한 쾌적하고 안전한 교육환경을 구축하기 위해 본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서울시 강남구에 위치한 영희초ž중동고등학교 인근에 조성된 두 번째 초록빛 꿈꾸는 통학로는 4차선 대로변 양측에 총 길이는 600m다. 다양한 색감의 녹음과 학생들의 동심이 활기찬 공간을 만든다는 무지개 콘셉트가 특징으로 교목과 관목, 초화류 등 총 15종 9484주 5695본을 심었다. 

사계절 다채로운 색채감을 느낄 수 있는 상록관목과 초화류를 겹겹이 식재해 생울타리를 조성, 차도와 보행로 사이를 구분해 보행자 안전과 미세먼지 저감효과를 확보했다. 또한 산수유, 매화나무, 청단풍, 조팝나무, 맥문동 등 다양한 식물을 심어 학생들의 정서함양은 물론이고 소음 감소, 도시기후 완화와 같은 다양한 순기능을 제공하도록 꾸몄다. 

두 번째 통학로 개통과 더불어,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는 세계 각 국에 나무를 심는 소셜벤처인 트리플래닛, 그리고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학생들이 공부하는 공간을 반려식물로 채우는 '교실숲' 프로젝트도 진행했다.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사연을 공모해 선정된 서울마포초등학교와 서울화계초등학교에는 한 학급당 10그루씩, 60개 학급, 총 600그루의 반려식물이 기증됐다. 교실숲은 성인에 비해 면역체계가 완전하지 않고 미세먼지에 취약한 아이들을 위해 미국 항공우주국(NASA)에서 선정한 공기정화식물인 아레카야자와 소피아고무나무로 채워졌다. 

국립산림과학원을 비롯한 관계기관들의 교목의 생태학적 가치측정기준에 따르면, 이번 교실숲은 △이산화탄소 흡수량 265kg/년, △승용차 주행거리 1633km/년, △미세먼지 흡수량 596g/년, △공기청정기 가동시간 6만6353시간/년, △공기청정기 전기요금 106만1648원/년, △산소생산량 2963kg/년, △산소 충족 가능 인구 16명/년에 달하는 효과가 예상된다(수령 약 30~40년 성숙목 기준). 

앞으로 교실숲은 통학로와의 시너지를 통해 학교 안팎에서 아이들을 미세먼지와 교통사고 위험으로부터 보호해 안전하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돕는다.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르네 코네베아그 그룹사장은 "통학로와 반려나무 활동은 도시의 기후변화 및 환경문제를 해결하는 가장 자연스럽고 효과적인 방법으로, 매년 가치가 누적되는 만큼 긴 호흡으로 추진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는 환경에 대한 책임감을 갖고 기후변화 대응 및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화계초등학교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아이들이 학교에 자주 오지 못하는 상황인데, 교실에 푸릇한 공기정화식물을 선물해 점점 등교하는 날이 많아졌을 때 아이들이 교실숲의 상쾌함과 아름다움을 느껴 정서순화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소감을 말했다. 

한편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는 기후변화 대응 및 코로나 우울증 해소 노력의 일환으로 지난 4월, 전국 공동생활센터 475개소 약 2500명의 아동청소년들에게 나무 6300그루를 기증한 바 있다. 해당 가치는 △이산화탄소 흡수량 504kg/년, △승용차 주행거리 3087km/년, △미세먼지 흡수량 2016g/년, △공기청정기 가동시간 22만6800시간/년, △공기청정기 전기요금 362만8800원/년, △산소생산량 6741kg/년, △산소 충족 가능 인구 37.8명/년에 달한다 (수령 약 30~40년 성숙목 기준). 

정영창 기자 jyc@automorning.com





자동차 박물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