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29 (목)

  • 구름많음동두천 6.1℃
  • 흐림강릉 9.5℃
  • 흐림서울 5.8℃
  • 연무대전 9.4℃
  • 황사대구 11.7℃
  • 구름조금울산 12.7℃
  • 구름많음광주 13.9℃
  • 구름조금부산 13.7℃
  • 흐림고창 11.8℃
  • 맑음제주 16.6℃
  • 흐림강화 5.9℃
  • 흐림보은 9.5℃
  • 흐림금산 10.0℃
  • 맑음강진군 15.2℃
  • 구름많음경주시 12.8℃
  • 맑음거제 12.1℃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현대차, 대형 SUV 팰리세이드 최초 공개

[LA 오토쇼] 방탄소년단이 참여한 팰리세이드 소개 영상 공개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현대자동차가 ‘2018 LA 오토쇼’에서 대형 SUV ‘팰리세이드’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현대차는 28일(현지시간) 미국 LA 컨벤션 센터(Los Angeles Convention Center)에서 열린 ‘2018 LA 오토쇼(2018 Los Angeles Auto Show)’에서 8인승 대형 플래그십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팰리세이드(Palisade)’를 선보였다. 

팰리세이드는 섀시부터 내·외장 디자인, 각종 주행 편의사양까지 사용자의 ‘거주성’과 ‘직관적인 사용 경험’을 최우선적으로 고려해 개발한 현대차의 신개념 SUV 차량이다.

운전석부터 3열에 이르기까지 혁신적인 공간성을 제공하는 팰리세이드는 동승하는 가족의 공간도 마치 집처럼 편안하게 느껴질 수 있도록 고객의 감성을 고려해 개발됐다. 이에 차명도 미 캘리포니아 남부 해변지역에 위치한 고급 주택지구 퍼시픽 팰리세이즈(Pacific Palisades)에서 영감을 받아 명명됐다. 


브라이언 스미스 현대차 미국법인(HMA) 최고운영책임자(COO)는 “현대자동차가 LA오토쇼에서 8인승 플래그십 SUV ‘팰리세이드’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며 “팰리세이드는 높은 실용성과 편의성을 바탕으로 궁극적인 패밀리카가 될 것”라고 말했다.

현대차는 LA 오토쇼에 약 1583m2(약 479평)의 전시 공간을 마련하고 전기차 ‘코나 일렉트릭’, 수소전기차 ‘넥쏘’, 신형 ‘벨로스터’ 및 ‘벨로스터 N’ 차량 등 북미 시장에서 판매 중인 차량 17대를 전시했다. 또한 LA 오토쇼에서 방탄소년단이 팰리세이드를 타고 편안하게 이동하는 영상을 깜짝 공개했다.  

이상엽 현대디자인센터장(전무)는 “팰리세이드는 현대자동차의 새 디자인 방향성 감성을 더한 스포티함 ‘센슈어스 스포티니스’를 반영해 디자인된 첫번째 SUV 차량”이라며 “팰리세이드는 웅장한 외장 디자인과 1열부터 3열까지 모든 고객의 편의와 감성을 고려한 실내 디자인으로 특히 가족이 함께 타는 SUV로서 평온함과 아늑함을 선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팰리세이드는 2.2 디젤 엔진과 3.8 가솔린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가 탑재된 두 개의 모델로 올 12월 국내 출시를 앞두고 있으며, 북미 시장에는 내년 여름 출시될 예정이다.

현대차는 8인승 플래그십 SUV ‘팰리세이드’를 더해, 코나-투싼-싼타페-팰리세이드로 이어지는 현대자동차 SUV 라인업을 강화했으며 이를 바탕으로 글로벌 자동차 시장 공략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정영창 기자 jyc@automorning.com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