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11 (수)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수입차

폭스바겐, 공식 인증 중고차 프로그램 도입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폭스바겐코리아와 폭스바겐 공식 딜러인 마이스터모터스, 클라쎄오토, 유카로오토모빌, 지이오하우스는 지난 6월부터 베타서비스로 운영하던 공식 인증 중고차 프로그램을 10월부터 본격적으로 시작한다고 11일 밝혔다. 


인증 중고차 프로그램은 폭스바겐코리아가 공식 수입한 차량 중 5년 이내, 주행거리 10만km 이하 차량 중 총 88 가지의 품질 기준을 통과한 차량만을 매입해 판매하는 프로그램이다. 또한 기존 신차 구입과 마찬가지로, 폭스바겐 인증 중고차 또한 폭스바겐 파이낸셜 서비스를 통하여 할부, 리스 등 다양한 중고차 금융 상품을 통해 쉽고 간편하게 차량을 구매할 수 있다. 


폭스바겐코리아에서는 ‘VW Approved’ 도입을 통해 기존 폭스바겐 고객들의 중고차 가격을 안정화하고, 구매 고객들에게는 신뢰할 수 있는 폭스바겐 중고차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이번 인증 중고차 프로그램은 향후 신차 판매를 위한 잔가 보장 및 기존 보유 차량의 편리한 매각 서비스 제공 등의 연계 프로모션으로 확대 예정이다. 


공식 인증 차량 매물은 SK 엔카 홈페이지(www.encar.com) 내 브랜드 인증차량 섹션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내년 초 오픈 예정인 VW Approved 공식 온라인 홈페이지에서도 확인 가능하다. 고객은 온라인 쇼룸을 통해 매물을 확인 한 뒤 각 딜러사가 운영하는 오프라인 매장에서 구입할 수 있다. 판매 또한 오프라인 매장에서 이루어질 예정이다. 


폭스바겐코리아 슈테판 크랍 사장은 "지난 2005년 한국 시장에 법인을 설립하고 신차 판매, 서비스센터 운영 등 국내 수입차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출했던 폭스바겐이 인증 중고차 프로그램을 도입함으로써 고객 만족 서비스의 시너지를 일으킬 수 있는 유기적인 통합 시스템을 갖추게 됐다“며 “폭스바겐코리아는 앞으로도 고객들의 폭스바겐 브랜드와 폭스바겐 인증 중고차에 대한 신뢰와 만족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정영창 기자 jyc@automorning.com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