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8.01 (화)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수입차

혼다, 美 켈리블루북 '2017 최다 부문 수상 브랜드' 선정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혼다가 1일 미국 자동차 전문 평가기관인 켈리블루북이 선정하는 ‘2017 최다 부문 수상 브랜드’로 인정 받았다고 밝혔다. 수상 부문은 4 개의 베스트 바이 어워드를 포함해 혼다 대표 모델인 어코드, 시빅, CR-V, 오딧세이, 파일럿 등이 개별 모델 부문에 선정됐다. 

켈리블루북은 브랜드 신뢰성, 차량 잔존가치, 주행성능 및 편의사양 등을 평가해 매년 다양한 부문에서 최고의 브랜드 및 차량을 선정한다. 혼다는 올해 20개 이상의 브랜드 및 개별 모델 부문에 선정되며, ‘2017 최다 부문 수상 브랜드’에 이름을 올렸다. 

이외에도 혼다는 어코드, CR-V, 시빅이 켈리블루북 선정 ‘2017 최다 부문 수상 자동차 10’에 이름을 올리며, 개별 브랜드에서 가장 많은 차량이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혼다 어코드는 베스트 바이 중형차, 베스트 패밀리 세단을 비롯한 여러 부문에 선정되며, 올해 켈리블루북에서 가장 많은 수상을 받아 2017 최다 부문 수상 자동차로 선정됐다. 


혼다 시빅은 매년 소형차 부문에서 베스트 바이 차량으로 꼽히면서 어코드 다음으로 최다 부문을 수상해 2위를 차지했으며, 2017 년 베스트 바이 와 2017 년 베스트 패밀리 카 등을 수상한 CR-V도 이름을 올렸다. 

한편 지난 3월 서울모터쇼에서 최초 공개된 올 뉴 CR-V는 는 CR-V 최초로 VTEC 터보 엔진을 탑재하여 CR-V 사상 가장 강력하게 거듭났다. 최대출력 193마력, 최대토크 24.8kg·m를 발휘하며 출발 및 중고속 영역 등 일상 사용 구간에서의 토크가 증대되어 더 파워풀하고 응답성 높은 가속 성능을 제공한다. 


지난 6월 15일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한 10세대 올 뉴 시빅은 시빅의 강점인 탄탄한 내구성과 안전성은 한층 강화시키고 여기에 스타일리시한 디자인과 강력한 주행 감각을 더했다. 또한 동급 차종을 능가하는 첨단 편의 및 안전 사양을 대거 적용했다. 

정영창 기자 jyc@automorning.com 

배너